> 지역투데이 > 울산·부산·인천

지역투데이

울산·부산·인천

부산시, 아시아 최대 크루즈 박람회(2014 AACC) 유치 확정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13.03.12
부산시는 부산항만공사, 한국관광공사, 부산관광공사 공동으로 아시아 최대 크루즈 국제 컨벤션 행사인 AACC(All Asia Cruise Convention) 2014를 부산에 유치했으며, 이와 관련해 12일(한국시간 3월 13일)미국 마이애미 크루즈 박람회 현지에서 행사 주관사인 Seatrade社와 MOU를 체결한다고 밝혔다.

AACC는 조선해운 전문지 발간과 해운해양관련 컨퍼런스로 유명한 영국의 Seatrade社가 주관하는 행사이다. 지난 2008년 중국 상하이에서 시작된 이래 격년제로 중국에서 개최되어온 아시아 최대 규모의 크루즈 국제 컨벤션이다.

지난해 중국 상하이에서 열린 3회 행사 경우, 2박 3일간 행사기간 동안 크루즈선사, 선박장비, 기항지, 여행사 등 크루즈 관련 산업 관계자 2,000여 명이 참여했으며, 국제회의(Conference)와 전시회(Exhibition)로 구성된 행사를 통해 업계 전반의 정보교류와 네트워킹 등의 성과를 거둔 것으로 알려졌다.

시는 지난 2007년 4월 영도 동삼동 크루즈터미널이 개장된 이래, 미래 신성장 산업으로 각광받고 있는 크루즈 산업의 활성화를 위해 지난해 초부터 부산항만공사, 한국관광공사 등 유관기관과 함께 노력해 왔으며, 이러한 노력의 일환으로 이번 크루즈 국제행사 유치를 확정짓게 됐다.

부산의 크루즈산업은 지난 2011년 42회 7만 6,000명, 2012년 126회 16만 명, 2013년 160회 20만 명(예정)으로 급성장하고 있으며 오는 2014년 5~6월 중에는 세계 최대 인센티브 단체인 중국 암웨이(25,000명)가 크루즈선을 타고 올 예정이다.

이에 따라 시는 부산을 모항으로 하는 국제선사를 유치하기 위해 다각적으로 노력을 하고 있으며 이번 박람회 유치성과도 그 일환으로 볼 수 있다. 이번에 유치한 AACC 2014는 북항재개발 사업지역 내 건설되고 있는 신국제여객터미널과 크루즈 부두의 준공시기와 맞춰 2014년 말경 개최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아시아 최대 규모의 크루즈 국제행사 유치는 신규 크루즈 시장으로 급성장하고 있는 동북아에서 부산의 입지 강화는 물론, 세계 크루즈 시장에서 부산항의 인지도를 높여 궁극적으로 부산항이 동북아 크루즈 관광의 중심지로 발돋움 하는데 초석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 AACC 역대 개최지 : 08년(상하이), 10(소주), 12(상하이)

서울디지털신문 sdnn@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0개)
/ 600 bytes
 
   결핵역학조사 강화로 지역사회 결핵 전..
   ‘생활 속 거리두기’ 전환, 기지개 ..
   산업부, 중기중앙회 및 생기원과 뿌리..
   코로나19로 취업 때 놓친 미취업청년..
   부동산산업 창업의 메카! … 2020..
   2020년 부동산 가격공시 및 공시가..
   「부동산 거래신고 등에 관한 법률」 ..
   지방이전 공공기관 보유 18개 종전부..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