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트워크 > 정보통신

네트워크

정보통신

LG유플러스 로밍 서비스 고객편의 강화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11.12.06 17:29

LG유플러스가 주요 공항 및 항구 LTE망 구축, 로밍 편의서비스 무료 제공 등을 통해 로밍 상담 및 각종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U+로밍의 고객편의를 강화한다.



U+로밍은 LTE는 물론 WCDMA/GSM 로밍을 모두 지원, 전 세계 220여 개국에서 자동로밍 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데이터 로밍의 경우 180여 개국에서 이용할 수 있다.



특히 LG유플러스는 옵티머스 LTE, 갤럭시S2 HD LTE 등 출시 한 달여 된 LTE 스마트폰을 이용한 로밍 고객이 누적 1만 명을 돌파하는 등 이용자가 급증함에 따라 인천국제공항, 김포국제공항, 김해국제공항 등 전국 주요공항 및 부산항, 인천항 등 항구에 LTE망 구축을 지난달 완료했다.



이에 따라 로밍센터에 방문하는 번거로움 없이, 고객이 직접 휴대폰의 최신 로밍 소프트웨어를 LTE의 빠른 속도로 내려 받아 업그레이드를 할 수 있게 됐다. 소프트웨어 업그레이드는 데이터 통화료 없이 무료로 이용 가능하다.



또한 LG유플러스는 365일 24시간 운영되는 로밍고객센터(1544-2996)를 통해 고객들이 해외에서도 시차와 상관없이 로밍에 대해 안내를 받을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아울러 LG유플러스는 이달부터 고객이 해외에서 로밍을 이용하는 동안 걸려 오는 중요한 통화를 놓치지 않도록 부재중 통화알림 서비스 매너콜을 모든 로밍 고객에게 무료로 제공한다.



로밍 중 복잡한 국가식별번호를 입력하지 않아도 편리하게 전화를 걸 수 있고, 이용 요금도 즉시 조회 할 수 있는 로밍 편의 애플리케이션도 올해 안에 선보일 예정이다.



LG유플러스는 앞으로 로밍센터 방문 없이도 모바일 고객센터 등 다양한 채널을 통해 로밍 안내 및 서비스 이용을 할 수 있도록 함으로써 로밍센터 운영에 소요되는 자원을 절감, 로밍편의 서비스 개발, 요금 할인 등 다양한 혜택을 고객에게 제공할 계획이다.



한편 LG유플러스는 내년 1월30일까지 로밍고객센터에 자동로밍 이용관련 문의를 한 고객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백화점 상품권 등 다양한 경품을 제공한다.



또 이달 말까지 LTE 스마트폰의 데이터 로밍 요금을 기존 4.55원/0.5KB에서 할인 된 2.5원/0.5KB으로 제공하고, 전세계 100여 개 국가의 공항, 호텔, 카페의 Wi-Fi(와이파이)존을 이용할 수 있는 U+WiFi 로밍도 내년 1월까지 무료로 제공한다.



이상효 기자 lsh@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0개)
/ 600 bytes
 
   부산시, ‘제14회 부산국제합창제’ ..
   농식품부-aT, ‘2018 홍콩 K-..
   서울한성백제박물관, ‘2018 백제 ..
   금감원, 대학 대상 ‘실용금융’ 강좌..
   국토부, ‘2018년 부동산 서비스산..
   국토부, 부동산 특화 국가공간정보 4..
   국토부, ‘제1회 부동산산업의 날’ ..
   국토부, 부동산 전자계약 사업 8월 ..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