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산책 > 행사·전시

문화산책

행사·전시

경인미술관서 미술치료 작품전시회 ‘소박한 동행, 세 번째 이야기 展’선보여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13.05.24



경인미술관에서 22일부터 28일까지 7일간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 주최로 열린 소아암 어린이 가족 미술치료 작품전시회 ‘소박한 동행, 세 번째 이야기 展’을 선보인다.

이는 지난 2003년부터 후원해온 우정사업본부와 소셜 펀딩 개미스폰서, 한국전력공사가 후원하고, 소아암 치료중인 어린이와 가족 그리고 사별한 가족들까지, 어느 날 갑자기 찾아온 ‘소아암’으로 겪게 되는 내면의 아픔과 그에 대한 정서적 치료과정을 담은 미술치료 작품 전시회로서 미술치료 과정 중에 그려진 40여점의 치료 작품이 전시된다.

국내에서는 매년 약 1,600명의 어린이가 소아암 진단을 받으며, 평균 2~3년 동안 치료를 받는다. 갑자기 아이들과 가족들 삶에 찾아온 ‘소아암’은 그들의 삶을 송두리째 변화 시키며 치료기간 동안 많은 심리·정서적 갈등을 겪게 한다.

이에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서는 지난 2003년 국내최초 소아암 어린이 심리 치료 사업을 시작했으며, 오랜 기간 다양한 경험을 바탕으로 올해 제3회 소아암 어린이 미술치료 작품전시회를 개최했다.

본 전시에 참여한 곽경(12세/뇌종양) 어린이 보호자는 “경이가 열심히 만든 미술치료 작품이 전시장에 전시된 모습을 보고 누구보다 기뻐하며 처음으로 큰 성취감과 자존감을 얻을 수 있었다” 며 “힘들다고 생각하면 아무것도 할 수 있는 게 없기에, 본 전시를 통해 관객들이 치유를 받고, 힘이 되는 기운을 얻어갈 수 있길 바란다”고 전했다.

제3회 소아암 어린이 미술치료 작품전시회 ‘소박한 동행, 세 번째 이야기 展’과 관련한 문의는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 홈페이지(http://www.kclf.org) 또는 대표전화(02-766-7671)를 통해 할 수 있다.


서울디지털신문 sdnn@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0개)
/ 600 bytes
 
   글로벌 첨단소재기업, 한국기업과 세계..
   아시아·태평양 지역이 함께 모여 “한..
   과학기술 혁신에 따른 4차 산업혁명시..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방역 추진상..
   자금조달계획서 등 실거래 고강도 집중..
   부동산업 미래 인재 키운다, 창업 경..
   지방이전 공공기관 보유 19개 종전부..
   ’18년 부동산 거래신고 위반 적발건..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