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트워크 > 정보통신

네트워크

정보통신

SKT, 비용 절감시키고 보안성 높인 ‘모바일 평가 시스템’ 개발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13.06.20

▲ 사진은 지난 8일 인제대학교에 모인 1천여 명의 의과대학-의학전문대학원 학생들이
 스마트 기기를 활용해 의사 임상종합모의평가를 치르는 모습이다. / (사진제공 : SK텔레콤)


 

SK텔레콤이 벤처기업 NSDevil(엔에스데블)과 함께 기존대비 약 40% 가량 비용을 절감시키고 보안성을 높인 스마트기기를 활용한 평가시스템(이하 UBT, Ubiquitous-based test)을 개발하고 의료교육 분야 상용화에 나선다고 20일 밝혔다.

UBT는 종이 시험에서 구현할 수 없었던 소리나, 영상, 터치 등의 센서를 활용한 시험 문제 출제가 가능해지고 기존의 컴퓨터화 시험방식인 CBT(Computer Based Test)·IBT(Internet Based Test) 대비 자유로운 공간 활용을 비롯해 제반 시설 투자와 운영비를 대폭 절감할 수 있다.

또한 환자의 심장박동 소리를 들려주고 상태를 맞추는 방식의 문제 출제가 가능하고, 기술 개발에 따라 터치나 기울기 등의 센서를 활용한 평가가 가능해져 미국, 러시아 등 세계 각국에서 관심을 보이는 한 단계 진화한 시험 방식으로 평가된다.

이어 이번에 개발한 SK텔레콤의 UBT는 ▲특수 기기를 활용해 폐쇄된 통신 환경을 구축하고 ▲부정행위가 의심될 시 감독관의 태블릿에 해당사항을 알려주는 솔루션을 탑재했으며 ▲해독값이 포함된 추가 데이터를 받아야 정상적으로 문제를 볼 수 있는 기술을 적용해 시험에서 가장 중요한 보안성도 확보했다.

SK텔레콤은 지난 8일 인제대학교 의과대학 90여명의 대학교수진이 UBT에 맞게 출제한 시험문제를 활용해 부산/경남 5개 의과대학-의학전문대학원 학생들 1천여 명을 대상으로 태블릿을 통해 동시 시험을 보는 임상종합모의평가를 성공적으로 치르며 안정성을 입증했다.

뿐만 아니라 이날 시험을 치른 학생들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에서 과반수가 넘는 학생들이 ‘UBT를 활용한 문제가 실제 진료 현장을 더 잘 반영한다’는 답한 것으로 나타났다.

인제대학교 의과대학 교무부학장 이종태 교수는 “기존의 지필평가를 대비하기 위해서는 단순 암기식의 병명과 원인, 대처방법을 외우기만 하면 훌륭한 학습이 됐지만, UBT 방식의 시험이 적극적으로 도입되면 사례중심의 학습이 중요하게 될 것이다”고 전했다.

이어 “이는 익힌 지식과 진료 현실 간 괴리를 좁혀주고 의학교육의 질적 향상을 기대할 수 있어 사회적으로 대두되는 인재로 인한 의료사고를 낮추는데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SK텔레콤 박철순 컨버전스 사업 본부장은 “선진적 시험방식인 UBT 시스템의 국내 개발은 벤처기업의 기술력과 대기업의 노하우가 모여 만들어 졌다는 점에서 더욱 의미가 크다고 볼 수 있다”며 “현재 미국 기업이 지배적인 약 11조 규모의 글로벌 컴퓨터화 시험 시장에 우리의 평가시스템이 순조롭게 진입 할 수 있도록 힘을 합쳐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SK텔레콤은 올해 말까지 금번 개발한 UBT에 대해 지속적인 추가 검증을 실시하고 편의성을 높여나가 내년 2월 이후에는 일선 교육현장 및 평가기관에서도 손쉽게 활용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변미선 기자 ms@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0개)
/ 600 bytes
 
   충북도, 녹색자금 나눔숲 · 나눔길 ..
   광주시, 한랭질환 응급실 감시체계 운..
   서울시, 세탁해도 KF80 성능 그대..
   탄소중립 대응 위한 기업공동 태양광 ..
   부동산서비스산업 창업경진대회 대상, ..
   5일부터 부동산소유권이전특조법 시행
   부동산산업 창업의 메카! … 2020..
   2020년 부동산 가격공시 및 공시가..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