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산책 > 영화·방송

문화산책

영화·방송

‘론 레인저’ 조니 뎁-아미 해머, 짜릿한 와일드 액션 선보인다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13.06.21

▲ 론 레인저 메인포스터 /
 (사진제공 : 소니 픽쳐스 릴리징 월트 디즈니 스튜디오스 코리아)


 

오는 7월 4일, 여름 블록버스터 시즌의 포문을 여는 와일드 액션 어드벤쳐 ‘론 레인저’에서 할리우드 라이징 스타 아미 해머가 조니 뎁과 함께 새로운 콤비를 이뤄 짜릿한 와일드 액션을 선보일 예정이다.

한미 동시 개봉을 앞둔 영화 ‘론 레인저’는 ‘캐리비안의 해적’ 시리즈 1,2,3편을 탄생시킨 제리 브룩하이머와 고어 버빈스키 감독 등 할리우드 최강 제작진과 캡틴 ‘잭 스패로우’로 전 세계 팬들의 열렬한 사랑을 받아온 조니 뎁이 손잡은 와일드 액션 어드벤쳐 영화이다.

‘론 레인저’에서 톤토 역을 맡은 조니 뎁과 환상의 콤비 플레이를 선보일 아미 해머는 지난 2010년 ‘소셜 네트워크’에서 쌍둥이 윙클보스 형제로 1인 2역을 완벽하게 소화해내 강렬한 첫 인상을 남긴 데 이어, ‘백설공주’에서 허당 매력을 내뿜는 사랑스러운 왕자로 등장해 전 세계 영화 팬들의 사랑을 받으며 차세대 할리우드 스타로 등극했다.

그는 ‘론 레인저’에서 인디언 악령 헌터 ‘톤토’에 의해 블랙 마스크를 쓴 와일드 히어로 ‘론 레인저’로 부활해 복수를 위한 짜릿한 액션을 펼치는 것은 물론, 조니 뎁과 함께 유쾌한 반전 매력을 발산하며 여심 또한 사로잡을 예정이다.

제리 브룩하이머 감독은 조니 뎁의 파트너로 아미 해머를 캐스팅한 데 대해 “강렬한 캐릭터를 잘 표현할 수 있는 배우를 찾고 있었는데, ‘소셜 네트워크’에서 아미 해머를 보고 ’론 레인저’에 가장 적격이라고 생각했다”며 “그는 단지 잘 생긴 배우에 그치지 않고 늘 그 이상을 보여준다. 조니 뎁과의 시너지도 환상적이다”고 높은 만족감을 드러냈다.

아미 해머는 최고의 연기파 배우인 조니 뎁과의 환상적인 연기 호흡은 물론, 달리는 기차 위를 종횡무진 하는 등 위험한 액션까지 완벽하게 소화해내며 제작진으로부터 뜨거운 찬사를 이끌어냈다.

그는 “‘론 레인저’는 대단한 프로젝트다. 멋진 배우들과 제작진, 그리고 업계 최고의 사람들이 함께하는 작업에 참여할 수 있었던 것은 정말 환상적인 경험이었다”고 밝혔다.

조니 뎁의 새로운 파트너 아미 해머의 매력을 확인할 수 있는 ‘론 레인저’는 내달 4일 한미 동시 개봉한다.

변미선 기자 ms@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0개)
/ 600 bytes
 
   인체삽입 의료기기용 나노발전소자 등 ..
   적극적인 규제개선과 민·관 역량 결집..
   광양항 암초제거로 안전한 길목 만든다
   아시아‧태평양 지역에서 지속가능한 해..
   부동산서비스산업 창업경진대회 대상, ..
   5일부터 부동산소유권이전특조법 시행
   부동산산업 창업의 메카! … 2020..
   2020년 부동산 가격공시 및 공시가..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