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역투데이 > 대전·충청

지역투데이

대전·충청

충남도, 3월 2일부터 초·중학생 무상급식 전면 실시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14.01.06

충청남도는 의무교육 대상자인 초·중학생에 대한 무상급식 혜택을 올해 신학기가 시작되는 오는 3월 2일부터 전면 실시한다고 6일 밝혔다.

지원 대상은 도내 15개 시·군 614개 초·중학교, 19만 337명이며, 이를 위한 예산은 모두 1,244억 원으로, 도비 298억 원(24%), 시·군비 448억 원(36%), 도교육청 예산 498억 원(40%) 등이다.

이번 초·중학생 무상급식 전면 확대는 지난 2010년 도와 도교육청이 학생 건강증진, 학부모 교육비 경감, 친환경 농산물 생산기반 구축·유통·보급 촉진 등을 목표로 체결한 무상급식 협약에 따른 것으로, 당시 협약에 의하면 도와 도교육청은 도내 초·중학생 무상급식을 위한 재원 분담 비율을 도(시·군 포함) 60%, 도교육청 40%로 정했다. 다만, 지원 첫 해인 2011년에는 분담 비율은 5대 5로 하고, 도가 초등학교 급식시설 현대화 비용 10억 원을 추가 지원하기로 했다.

지원은 지자체 및 도교육청의 예산 부담 최소화를 위해 2011년 초등학생 전체, 2012년에는 면지역 중학생을 포함하고, 2013년 읍 지역 중학생까지, 올해 초·중학생 전체를 대상으로 하는 등 연차적인 확대를 약속했다.

이에 따른 연도별 지원 학교 및 학생, 투입 예산은 ▲2011년 430개교 13만 4,612명 622억 원 ▲2012년 523개교 14만 591명 763억 원 ▲2013년 539개교 14만 4,472명 912억 원 등이다.

도 관계자는 “대화와 타협을 바탕으로 실시한 무상급식은 충남의 교육복지 수준을 크게 높였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며, 특히 지역 내에서 생산된 친환경·우수 농·수·축산물을 학교급식에 사용토록 함으로써 지역 농어업 발전에도 큰 도움이 된 것으로 판단되고 있다”며 “올해 초·중학생 전면 무상급식 실시로 이 같은 효과는 더욱 확대될 것이다”고 예상했다.

한편, 충남도는 학생 건강 증진과 도내 우수 농·축산물 및 수산물 소비 촉진을 위해 지난 2005년 ‘충청남도 학교급식 식품비 지원에 관한 조례’를 제정하고, 시·군과 함께 도내 생산 농·축·수산물 구입비 일부를 지원해 왔으며, 올해는 도내 유치원과 고등학교 631곳 10만4,120명을 대상으로 학교급식 식품비 93억여 원을 지원할 계획이다.

서울디지털신문 sdnn@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0개)
/ 600 bytes
 
   서울장학재단,‘서울소재‧서울시민’대학..
   해운재건 5개년계획 시행 1년, 재도..
   베트남, 필리핀 등 홍역유행 계속, ..
   2019 지역 스포츠산업 거점 육성 ..
   ’18년 부동산 거래신고 위반 적발건..
   국토부, 부동산 투자도 리츠로 공동구..
   국토부, ‘제3회 부동산산업의 날’ ..
   국토부, 종이 없는 부동산정보 공유 ..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