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산책 > 연극·공연

문화산책

연극·공연

문체부, 새로운 춘향가 공연 ‘사랑이 넘치는 신세계’ 개최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14.02.13

문화체육관광부와 국립아시아문화전당 아시아예술극장은 판소리 춘향가에 대한 새로운 담론을 제시하는 공연 ‘사랑이 넘치는 신세계’를 오는 28일 광주 빛고을아트스페이스에서 선보인다.

관계자에 따르면 이 공연은 판소리 춘향가 속의 신분사회에 대한 문제를 제기하고, 당대 여성에게 강요된 일부종사(一夫從事) 등의 주제를 전면에 드러내면서 우리가 미처 몰랐던 춘향을 만나게 한다. 이 과정에서 남도 판소리는 우리가 익히 알고 있던 춘향가를 익숙하게 또는 새롭게 만드는 매개체가 된다.

공연의 등장인물은 5명으로 재담꾼, 학자, 국극배우, 소리꾼, 고수가 등장한다. 이들은 각자의 방식으로 춘향의 사랑과 욕망, 자기고백을 전달한다. 이야기와 판소리로, 또 북소리로 표현되는 천한 기생의 딸 춘향이 경험하는 부당한 사회의 딜레마와 사랑은 관객들에게 또 다른 관점을 선사할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사랑이 넘치는 신세계’는 아시아예술극장이 개관준비 사업의 일환으로 추진하는 공연의 두 번째 작품이다. 지난해 12월 안나 리스폴리와 전남대 학생들이 함께 만드는 빛의 오케스트라 ‘집에 가고 싶어(I really would like to come back home)’를 시작으로 올해 연말까지 2개월마다 총 6작품을 공연할 예정이다.

‘사랑이 넘치는 신세계’는 전석 무료이며, 보다 자세한 사항은 아시아예술극장 공식 페이스북(http://www.facebook.com/ASIANARTSTHEATRE)에서 확인할 수 있다.(예약 062-410-3633)

김영호 기자 kyh@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0개)
/ 600 bytes
 
   문체부, 스포츠 융·복합 분야 전문 ..
   2020년 벼·콩 등 하계 보급종 생..
   국토부, 김현미 장관 “집 걱정 없는..
   건축안전팀 신설, 건축물 안전관리 정..
   ’18년 부동산 거래신고 위반 적발건..
   국토부, 부동산 투자도 리츠로 공동구..
   국토부, ‘제3회 부동산산업의 날’ ..
   국토부, 종이 없는 부동산정보 공유 ..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