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트워크 > 정보통신

네트워크

정보통신

네이버 부동산, 매물정보 유통 플랫폼으로 개편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14.04.16

네이버㈜는 직접 운영해 온 부동산 자체 매물 정보 서비스를 종료하고, 내달 1일부터 닥터아파트, 매경부동산, 부동산써브, 부동산뱅크, 부동산114, 조인스랜드 등 6곳의 부동산 정보 전문회사들의 매물정보가 노출되는 플랫폼으로 전면 개편한다.

지난해 8월 네이버는 벤처기업상생협의체의 중재로 부동산 정보 전문기업들과 간담회를 열고 상호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이날 간담회에서 네이버와 정보회사들은 국민 생활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치는 부동산 정보 시장의 중요성에 대해 서로 공감했으며, 정보 전문기업들이 진성 매물 정보 제공을 약속하면서 네이버 부동산은 서비스를 직접 제공하는 대신 플랫폼으로 개편하기로 합의했다.

관계자에 따르면 네이버 부동산은 플랫폼으로 변화 이후에도 정확한 부동산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실제 매물이 존재하는지 사전에 확인하는 ‘확인매물’ 검증제도를 계속 유지할 계획이다.

‘확인매물’ 검증제도는 부동산 정보업체가 네이버 부동산에 매물 신청하면 검증센터에서 실제 매물여부를 확인한 후 등록되는 구조로, 네이버 부동산은 공정성과 투명성을 더욱 강화하기 위해 검증과정은 네이버가 아닌 한국인터넷자율정책기구(KISO) 산하 ‘부동산매물검증센터’에서 진행한다.

이와 더불어 확인매물의 가치를 높이기 위해 매물 등록 정렬방식도 전면 개편할 예정이다. 매물 정보 품질관련 항목을 점수화해 진성의 매물이 상위에 노출될 수 있도록 하는 새로운 알고리듬을 적용, 이에 따라 정확한 정보를 가진 매물이 이용자에게 우선적으로 보여 질 전망이다.

부동산뱅크 송상열 대표는 “이번 매물제휴 상생으로 인해 부동산 정보 유통 생태계에 선순환 구조가 만들어질 것으로 본다”며 “네이버와 함께 확인매물 서비스를 더욱 강화해 사용자에게 더 좋은 서비스를 선보이겠다”고 전했다.

서울디지털신문 sdnn@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0개)
/ 600 bytes
 
   취약지에서 운영 중인 분만산부인과의 ..
   어린이집 미세먼지 대응 현황 점검
   어린이집·유치원, 코로나19 안전돌봄..
   국립종자원, 과수 바이러스 검정방법 ..
   2020년 부동산 가격공시 및 공시가..
   「부동산 거래신고 등에 관한 법률」 ..
   지방이전 공공기관 보유 18개 종전부..
   자금조달계획서 등 실거래 고강도 집중..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