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역투데이 > 울산·부산·인천

지역투데이

울산·부산·인천

부산시, 7개 모든 해수욕장 전면 개장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14.06.30


▲ 일광 해수욕장 전경 (사진제공 : 부산시)

부산시는 지난 1일 해운대·광안리·송도·송정 해수욕장 개장에 이어, 내달 1일부터 다대포·일광·임랑 해수욕장이 추가로 개장함에 따라 부산지역 7개 모든 해수욕장이 개장한다고 30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내달 1일 문을 여는 3개 해수욕장은 본격적인 휴가철이 시작되는 내달부터 8월 말까지 2달간 운영 된다.

최근 종합적인 친수공간으로 탈바꿈한 서부산의 명소 ‘다대포해수욕장’은 내달 1일 낙조분수대 광장에서 지역주민, 유관기관, 자원봉사자, 시민 등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장식을 갖는다.

다대포해수욕장은 백사장에 최대 2천여 명까지 수용 가능한 대형 ‘물놀이시설’을 설치해 바다 수영과는 별도로 어린이와 가족들이 물놀이를 즐길 수 있는 공간을 제공하고, 노을정 인근 바닷가 일원에 ‘생태체험학습장’도 운영한다.

또한 세계 최대 규모의 분수와 다양한 공연을 즐길 수 있는 ‘꿈의 낙조분수’와 해양레저인구를 위한 ‘해양스포츠 아카데미’, 청소년을 위한 ‘청소년 어울림마당’ 등 다양한 즐길거리도 제공한다.

이와 함께 ‘일광 및 임랑해수욕장’도 내달 1일 개장식을 갖고 손님맞이에 나선다. 일광해수욕장은 8월 초 동아리한마당·축하공연 등이 펼쳐지는 ‘제19회 기장갯마을축제’와 ‘제12회 낭만가요제’를 개최할 예정이며, 임랑해수욕장은 7월 말 ‘제3회 부산MBC 임랑 대학가요제’를 개최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본격적인 휴가철의 시작과 함께 7월 1일부터 부산의 모든 해수욕장이 개장하면 해수욕장을 찾는 인파가 더욱 증가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보다 안전하고 편리한 최상의 서비스로 이용객들에게 만족과 감동을 주는 해수욕장으로 운영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다”고 전했다.

김영호 기자 kyh@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중간배너
 (0개)
/ 600 bytes
 
   ‘21.4월말 미분양 전국 15,79..
   서울시, LG전자(주) 후원 받아 ‘..
   경기도, 생활밀착형 폭염 저감시설 1..
   4월 주택 매매거래량은 9.3만 건,..
   「부동산거래신고법」 하위법령 개정안 ..
   허위·과장 온라인 부동산 광고 모니터..
   국토부, 부동산 중개서비스 개선방안 ..
   허위·과장 부동산 매물, 더 이상 발..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