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일반

산업

일반

LG전자, ‘아이디어LG’ 첫 선정작 공개

- ‘아이디어LG’ 패션 안전 무선 이어폰, 케이스 충전기 최종 선정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14.10.15 17:26


▲ ‘아이디어LG’에 최종 선정된 휴대폰 케이스에
충전기 코드와 USB 단자를 내장한 ‘케이스 충전기(가칭)’이다. 




LG전자가 대중과의 ‘열린 협력’을 통해 탄생한 ‘아이디어LG’ 첫 선정작을 공개했다.

LG전자는 지난 7월 14일부터 8월 14일까지 진행한 1차 아이디어 등록기간 동안 접수된 약 6,400여 개 아이디어를 대상으로, ‘소비자 아이디어 평가’ 과정(예선/본선)을 진행했으며 제품 개발, 영업, 마케팅 등 다양한 분야의 사내 전문가들이 제품화 가능성을 종합 검토했다.

그 결과, ‘패션 안전 무선 이어폰(가칭)’과 스마트폰용 ‘케이스 충전기(가칭)’를 최종 선정했다. ‘패션 안전 무선 이어폰’은 주변 위험 소리를 감지하는 기능을 이어폰에 넣어 위험한 소리가 들리면 이어폰이 자동으로 음량을 줄이도록 설계한 스마트 기기다. 이어폰을 끼고 음악을 들으며 이동할 때 충돌음, 경적음 등을 듣지 못해 위험한 상황이 발생할 수 있다는 점에 착안한 아이디어다.

스마트폰용 ‘케이스 충전기’는 휴대폰 케이스에 충전기 코드와 USB 단자를 내장한 제품으로, 충전기를 별도로 가지고 다니거나 보조 배터리를 추가로 구입해야 하는 불편함을 해결하고자 제안한 아이디어다.

향후 LG전자는 시장성, 독창성, 실현 가능성 등을 고려해 아이디어 제안자와 협의하며 기존 아이디어를 지속 보완해 나갈 예정이다. ‘아이디어LG’의 ‘제품 개발’ 과정을 통해 디자인, 색상, 가격, 제품명 등에 대한 투표를 진행해 소비자 의견도 함께 수렴할 계획이다.

LG전자는 최종적으로 사업성을 검토한 후 제품을 생산해 유통, 마케팅 등 모든 단계를 지원할 계획이며, 해당 제품 매출액의 4%를 초기 아이디어 제공자에게 지급하고 4%를 ‘소비자 아이디어 평가’ 및 ‘제품 개발’ 과정에 참여한 소비자들에게 분배한다.

LG전자 한국영업본부장 최상규 부사장은 “생활 속 불편함에서 착안한 고객의 참신한 아이디어들이 선정돼 뜻 깊게 생각한다”며, “대중과의 협력을 지속 확대해 나갈 것이다”고 전했다.

한편, ‘아이디어LG’는 일반인 누구나 자유롭게 아이디어 제안, 평가, 제품화 과정에 참여하고 기여도에 따라 판매 수익을 나눠 갖는 제도로, LG전자는 제2차 ‘아이디어LG’를 진행하고 있다. 지난 8월 15일부터 10월 14일까지 소비자 투표에서 50표 이상을 받아 예선을 통과한 아이디어를 대상으로, 내달 14일까지 본선 평가를 진행한다. 이 중 상위 50개 아이디어를 선정해 11월 15일부터 한 달 간 결선 평가를 진행한다.

신경섭 기자 sks@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0개)
/ 600 bytes
 
   대구시, ‘2018 청춘사운드 콘서트..
   국립무형유산원, ‘2018년 송년공연..
   한콘진-연세대, 게임 관련 전공 개설..
   부산시, 영화의전당서 ‘다(多)가치 ..
   국토부, ‘제3회 부동산산업의 날’ ..
   국토부, 종이 없는 부동산정보 공유 ..
   국토부, ‘2018년 부동산 서비스산..
   국토부, 부동산 특화 국가공간정보 4..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