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동산·경제 > 부동산·건설

부동산·경제

부동산·건설

대우건설, 아파트 보안시스템 ‘파이브존 시큐리티’ 개발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14.12.03 16:12

 



대우건설은 자사의 아파트에 적용될 단지 보안시스템인 ‘파이브존 시큐리티 시스템(Five Zones Security System)’을 개발했다고 3일 밝혔다.

이 시스템은 아파트 단지를 ▲단지 외곽 ▲단지 내부 ▲엘리베이터 ▲세대 현관 ▲세대 내부 등 5개 구역으로 나누고 단계별로 보안을 체계했다.

현관에는 국내 아파트 최초로 스마트 도어 카메라가 설치돼 일정거리에 사람이 접근하면 자동으로 사진이 찍힌다. 촬영된 사진은 외부에서 스마트폰을 통해서도 확인할 수 있다.

단지 내·외곽과 엘리베이터 등에 설치되는 200만 화소 고화질 CCTV는 영상이 선명해 차량 번호판, 사람 얼굴 등을 쉽게 식별할 수 있으며 적외선 기능을 이용해 야간 촬영이 가능하다.

또한 그동안 단지에 따라 개별적으로 적용되던 보안 설비들은 하나로 통합됐다. 단지공용부에 차량번호인식 주차관제시스템, 무인경비시스템, 무인택배시스템, 지하주차장 비상호출시스템, 주차 위치인식 시스템 등이 설치되고 각 세대에 푸쉬풀 디지털도어락, 현관자석감지기, 스마트 일괄제어 스위치 등이 공통적으로 적용된다.

이 시스템은 지난 9월 분양한 서초 푸르지오 써밋 이후 대우건설이 공급하는 모든 아파트에 적용될 예정이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안전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이 높아짐에 따라 안전하고 편안한 주거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차별화된 보안 시스템을 개발했다”며 “새로운 보안 시스템이 단지 내 범죄 및 사고 발생률을 크게 낮출 것으로 예상한다”고 전했다.

최정민 기자 cjm@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0개)
/ 600 bytes
 
   국립고궁박물관, ‘1434에서 201..
   대구 시민건강놀이터 개소 1주년 기념..
   금감원, 고령층 위한 금융교재 개발
   서울시, ‘서울마을미디어축제’ 개최
   국토부, ‘제3회 부동산산업의 날’ ..
   국토부, 종이 없는 부동산정보 공유 ..
   국토부, ‘2018년 부동산 서비스산..
   국토부, 부동산 특화 국가공간정보 4..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