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일반

산업

일반

삼성전자, UHD 얼라이언스 설립 발표

- 주요 TV 제조사와 할리우드 영화사, 콘텐츠 제공업체와 합작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15.01.07


▲ CES 2015서 삼성전자 미국법인 조 스틴지아노 상무(왼쪽)와
20세기폭스 홈엔터테인먼트 부문의 마이크던 사장이 UHD 얼라이언스를 소개하고 있다.




삼성전자가 CES 2015에서 주요 TV 제조사와 할리우드 영화사, 콘텐츠 제공업체와 합작해 최고급 UHD 시청 경험의 기준을 설정하는 ‘UHD 얼라이언스(UHD Alliance)’를 설립한다고 발표했다.

7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글로벌 TV 제조사(파나소닉, 샤프, 소니, LG)와 할리우드 영화사(디즈니, 20세기 폭스, 워너 브라더스), 콘텐츠 제공 업체(디렉티비, 넷플릭스), 포스트 프로덕션 업체(돌비, 테크니컬러)와 함께 차세대 영상 엔터테인먼트 분야의 기준을 정립하는 ‘UHD 얼라이언스’를 공동 출범한다.

‘UHD 얼라이언스’는 UHD 시대가 본격적으로 도래함에 따라 시장에 보급되는 UHD 콘텐츠와 기기 중에서 프리미엄 화질을 만족하는 UHD 콘텐츠와 TV를 선별하고, 소비자에게 최고급 UHD 시청 경험을 선사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프리미엄 UHD 콘텐츠에 대한 가이드라인을 제시하고, 제작된 콘텐츠를 소비자에게 제공해 최고급 화질의 TV에서 즐길 수 있도록 진정한 에코 시스템을 구축해 업계 전체를 선도해 나갈 계획이다.

삼성전자는 이번 전시회에 첫 선을 보인 SUHD TV를 비롯한 제품군들이 ‘UHD 얼라이언스’에서 인정하는 최고급 프리미엄 화질의 UHD TV로 인정받도록 관련 표준 제정 마련을 위해 적극 나설 계획이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장 김현석 사장은 “업계 선도 기업으로서 프리미엄 UHD 콘텐츠부터 기기를 아우르는 UHD 생태계의 활성화와 시장 확대를 위한 노력에 삼성전자가 주도한 업체 간 동맹이 결성돼 기쁘다”며, “삼성 SUHD TV가 프리미엄 화질의 UHD TV로 인정받아 소비자에게 보다 생생한 UHD 시청 경험을 선사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다”고 밝혔다.

신경섭 기자 sks@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0개)
/ 600 bytes
 
   서울역사박물관, 사전예약제로 운영 재..
   농식품부, 계란 등 축산물 수급안정 ..
   충북도와 7개 유관기관이 바이오 기업..
   해수부, 설 물가안정 위해 수산물 1..
   허위·과장 부동산 매물, 더 이상 발..
   부동산서비스산업 창업경진대회 대상, ..
   5일부터 부동산소유권이전특조법 시행
   부동산산업 창업의 메카! … 2020..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