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트워크 > 컴퓨터·보안

네트워크

컴퓨터·보안

시만텍, 메르스 정보로 위장한 트로이목마 악성코드 주의 당부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15.06.12

 



국내에서 중동호흡기증후군(이하 메르스)에 대한 보도가 급격히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시만텍이 메르스 정보로 위장한 악성코드의 확산으로 사용자의 주의를 당부했다.

현재까지의 분석에 의하면 이번 바이러스는 단순한 다운로더 형태의 트로이목마(Trojan.Swort) 바이러스로 밝혀졌다.

시만텍 보안 위협 대응 센터(Symantec Security Response)는 메르스 확진자 및 격리 대상자의 증가에 따라 언론의 관심이 뜨거운 ‘메르스’를 소재로 한 악성코드 공격을 발견했으며, 이 악성 샘플을 수집해 분석한 결과 이메일을 통해 확산된 것으로 보이며 MS 워드 형태의 .exe 파일로 파일명은 ‘메르스 병원 및 환자 리스트.docx.exe’라고 밝혔다.

한편, 최근 주요 뉴스거리를 이용해 공격 대상자가 악성 첨부파일이나 링크를 열도록 유인하는 경우가 증가하고 있다. 또한 특정 지역을 겨냥해 해당 지역의 뉴스가 공격 미끼로 사용될 수 있으므로 국내 이용자들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한 상황이다. 특히, 요청하지 않았거나 의심스러운 이메일에 대해서는 함부로 링크를 클릭하거나 첨부파일의 열람을 자제해야 한다.

시만텍코리아 제품기술본부 윤광택 이사는 “지난해 에볼라 바이러스 확산 때에도 사이버 공격에 전염병이 이용된 적이 있다”며, “메르스는 현재, 다른 아시아 국가로 확산이 우려되는 등 전 세계적인 위협이 되고 있기 때문에 스팸 메일, 피싱, 스피어피싱 공격 등을 통해 메르스 사태를 악용한 사이버 공격의 증가 가능성에 적극적으로 대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변미선 기자 ms@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0개)
/ 600 bytes
 
   원희룡 지사 “자유와 번영의 제주, ..
   공원에서 즐기는 온 가족 바캉스…서울..
   농축산부,「동물보호법」상 반려동물 영..
   미얀마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에 따라 ..
   부동산업 미래 인재 키운다, 창업 경..
   지방이전 공공기관 보유 19개 종전부..
   ’18년 부동산 거래신고 위반 적발건..
   국토부, 부동산 투자도 리츠로 공동구..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