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트워크 > 앱스토어·모바일

네트워크

앱스토어·모바일

SK텔레콤, 스마트폰 안심 서비스 ‘T가드’ 분실폰 위치 추적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16.01.04

 


SK텔레콤은 분실폰 위치 추적 기능 등을 제공하는 안심 서비스 ‘T가드’를 이용하는 고객이 증가하면서 스마트폰 분실 관련한 고객 불편이 크게 개선되었다고 지난 3일 밝혔다.

SK텔레콤에 따르면 ‘T가드’의 누적 다운로드 수는 지난해 말 700만 건을 돌파했다. 이는 지난 2014년 말 대비 약 44% 증가한 수치다. 지난해인 2015년 4분기 SK텔레콤 고객센터를 통한 스마트폰 분실 상담 건수는 2014년 동기 대비 약 15% 감소했고, 분실 스마트폰 회수율은 약 25% 증가했다.

SK텔레콤은 ‘T가드’를 통해 분실폰의 위치를 직접 추적하거나 비상연락처를 남기는 고객이 늘어남에 따라 상대적으로 고객센터를 통한 분실 상담이 줄어드는 추세라고 분석했다.

SK텔레콤 고객 전용 스마트폰 안심 서비스 ‘T가드’는 분실폰 위치 추적 이외에도 타인이 악용하지 못하도록 분실폰을 원격으로 잠금모드로 전환하거나 개인정보를 일괄 삭제하는 기능을 제공한다.

‘T가드’는 안드로이드 4.1버전 이상 스마트폰을 사용하는 SK텔레콤 고객 누구나 ‘T스토어’나 ‘구글플레이’에서 다운로드해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또한 분실 전 ‘T가드’를 미리 가입하지 않았더라도 걱정할 필요는 없다. 스마트폰 분실 후에도 T월드 홈페이지(http://www.tworld.co.kr)와 고객센터(1599-0011)를 통해 ‘T가드’ 서비스 가입 및 이용이 가능하다.

SK텔레콤은 “T가드가 인기를 끌며 스마트폰 분실 건수가 지속 감소하는 추세”라며, “각종 회식과 모임이 많은 연말연시에는 휴대폰 분실 위험 고객층에게 T가드 설치를 권유하는 등 고객보호 활동을 강화해갈 것”이라고 전했다.

김세환 기자 ksh@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0개)
/ 600 bytes
 
   소프트웨어 제값주기, 발주자가 먼저 ..
   첨단 기술, 디지털 성범죄 피해방지의..
   광주시, “반려견도 광주수영대회 참여..
   서울시, 아파트 경비실‘에어컨설치’에..
   ’18년 부동산 거래신고 위반 적발건..
   국토부, 부동산 투자도 리츠로 공동구..
   국토부, ‘제3회 부동산산업의 날’ ..
   국토부, 종이 없는 부동산정보 공유 ..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