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역투데이 > 대구·경상

지역투데이

대구·경상

대구시 대구도남 공공주택지구, 7년 만에 사업 재개

국제고등학교 설립, 행복주택, 공공주택, 단독주택 예정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16.07.22



사업 추진이 장기 보류되어 왔던 대구도남 공공주택지구(구 보금자리주택지구) 개발사업이 속도를 내고 있다.


대구도남지구는 지난 2009년 4월 국민임대주택단지 예정지구(현재 공공주택지구로 전환 추진 중)로 지정되었으나, 2010년 한국토지주택공사의 비상경영체제 돌입으로 사업이 장기 보류되어 오다 대구시의 강력한 요구에 의해 사업이 재개되었다.


그동안 대구시와 합동으로 공원 녹지율 조정, 공동주택 용적율 상향, 상하수도 등 공급시설 설치 범위 조정 등 사업성 개선방안을 수립하여 지난해 12월 국토교통부로부터 지구계획을 승인받았다.


조성사업의 보상계획에 대한 주민열람이 지난달 6월 30일부터 시작되어 7월 15일 완료되었으며, 감정평가를 마치는 대로 오는 10월부터는 협의보상에 들어갈 예정이다.


한동안 답보상태였던 사업이 정상 추진되면서 사업지구 내에 대구시 교육청에서 설립 예정(현 예담학교 부지)인 국제고등학교 설립도 가시화되고 있다. 국제고등학교는 전국 최초로 설립되는 중국어 중심 국제고로 18개 학급(360명), 17천㎡ 부지에 국비를 포함해 375억 원이 투입 될 예정이다.


올해 하반기 설계공모를 시행하여 오는 2017년 도남지구 부지조성공사와 동시에 착공할 예정이며, 현재 관련 절차가 순조롭게 진행 중이다.


도남지구는 911천㎡ 부지에 대학생, 사회초년생, 신혼부부 등에게 저렴하게 공급하는 새로운 공공임대주택인 행복주택 600호를 포함하여 공공주택 2,831호와 민간 분양주택 2,419호, 단독주택 350호 등 총 5,600호의 주택을 공급할 계획이다.


 

신성휘 기자 ssh@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0개)
/ 600 bytes
 
   국토부, `19년 4월 ~ 6월 전국..
   국토교통부, 상생형 지역일자리 기업의..
   선도학교 우수사례와 노하우로 소프트웨..
   전남도, 게임산업 육성 잰걸음
   ’18년 부동산 거래신고 위반 적발건..
   국토부, 부동산 투자도 리츠로 공동구..
   국토부, ‘제3회 부동산산업의 날’ ..
   국토부, 종이 없는 부동산정보 공유 ..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