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산책 > 영화·방송

문화산책

영화·방송

제12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 8월 11일 개최

11일~16일까지, 개막작은 브라질 세르지오마차두 감독의 ‘바이올린 티처’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16.08.05



제12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가 ‘물 만난 영화, 바람난 음악’이라는 주제로 오는 8월 11일 저녁 7시 제천 청풍호반무대에서 개막식을 시작으로 8월 16일까지 열린다.


매년 8월에 개최하는 제천국제음영화제는 국내 유일의 여름 휴양 영화제로 지난 2005년 제1회 시작으로 그동안 ‘원스’, ‘치코와 리타’, ‘프랭크’ 등 국내·외의 다양한 음악영화를 국내 관람객들에게 가장 먼저 소개하는 창구가 되고 있다.


올해 영화제에서는 36개국 105편의 음악영화가 상영될 계획이며, 개막작으로는 브라질 세르지오마차두 감독의 ‘바이올린 티처’가 상영된다.


유료프로그램으로 청풍호와 함께하는 한여름밤의 영화상영과 음악공연인 ‘원썸머나잇’ 프로그램이 오는 12일부터 14일까지 매일 밤 8시 청풍호반무대에서 열리고, 메가박스 제천과 제천시 문화회관에서 일반작을 상영한다.


또한 행사기간 중 매일 밤 의림지에서는 다양한 장르의 공연과 영화상영이 무료로 진행된다. 이 외에도 거리의 악사 페스티벌, 동네극장 ‘찾아가는 상영회’, 포럼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준비되어 있다.


예매 및 관람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제천국제음악영화제 홈페이지(http://jimff.org)에서 확인할 수 있다.


충북도 관계자는 “제천국제음악영화제가 아시아 최초의 국제음악영화제이자 국내유일의 휴양영화제로서 성공적으로 자리 잡고 있으며, 국제적으로 지역브랜드 가치를 높이고 있는 행사”라며, “앞으로 규모를 확대하여 부산, 부천, 전주의 영화제 이상으로 인지도를 높일 필요가 있다”라고 밝혔다.



조정민 기자 jjm@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0개)
/ 600 bytes
 
   우리 지역 음식 관광 컨텐츠, 내가 ..
   그린리모델링 공공건축물, 품격 있는“..
   “동행사업(동네행복사업)”으로 우리집..
   과기정통부, 알뜰폰 활성화 대책 추진
   5일부터 부동산소유권이전특조법 시행
   부동산산업 창업의 메카! … 2020..
   2020년 부동산 가격공시 및 공시가..
   「부동산 거래신고 등에 관한 법률」 ..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