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농업 > 농수축산.식품.유통

농업

농수축산.식품.유통

농식품부-김치수출업체, 중국에 김치 10개 품목 7톤 수출

연말까지 100톤, 내년 500톤 규모 수출 추진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16.08.26



농림축산식품부는 강원도 소재 김치 수출업체 4개사(㈜대일, 하늘농산, 평창후레쉬푸드, 신동식품)와 함께 지난 8월 24일 강원 원주 ㈜대일에서 우리 김치의 중국 수출 재개 및 대규모 계약 체결을 기념하여 선전식을 개최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선전식을 통해 포기김치 등 약 10개 품목 7톤을 선수출하였으며, 이 제품은 8월 26일 대련항에 입항하여 완다·어우야·주어잔 백화점 등에서 판매될 예정이다.


정부는 상기 수출업체들을 통해 연말까지 100톤(4.5억 원)의 김치 수출을 추진하고 있으며, 오는 2017년은 500톤 규모로 추진할 계획이다.


이번 행사의 배경은 한중 정상회담(‘15.10)의 성과로 중국의 김치 수입위생기준이 개정·적용(’15.11.19)됨에 따라 대중국 김치 수출이 재개되면서 추진된 것이다.


관련 기관은 지난 6월 20일부터 22일까지 중국 베이징에서 실시한 ‘국제식품안전전람회’에서 우리김치의 세계화를 위해 한국관을 설치하여 우리김치를 중국에 알리는 행사를 진행했다.


이를 통해 김치수출업체와 중국 식품유통바이어 및 전자상거래 관련 업체 등은 비즈니스 상담을 통해 대규모 김치 수출 계약을 성사시켰다.


이번 김치 중국 수출은 규모가 큰 신소비시장으로서의 중국 시장 진출을 의미할 뿐만 아니라, 우리 농산물 및 김치 관련 산업의 발전에 기여할 것으로 평가된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이번 김치 중국 수출 이후 수출이 본격적으로 확대될 수 있도록 민·관 협업을 통해 지속적인 수출 현황 모니터링 및 다각적인 해외 마케팅 등을 추진할 계획이며, 우리나라 김치의 우수성과 김장문화의 역사성을 널리 알리기 위해 다큐멘터리 방영 등 국내외 홍보를 강화하고, 연말까지 중국인 기호에 맞는 대중국 맞춤형 김치 표준화를 위한 연구 등도 추진할 것이다”라고 전했다.


 

조정민 기자 jjm@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중간배너
 (0개)
/ 600 bytes
 
   ‘21.4월말 미분양 전국 15,79..
   서울시, LG전자(주) 후원 받아 ‘..
   경기도, 생활밀착형 폭염 저감시설 1..
   4월 주택 매매거래량은 9.3만 건,..
   「부동산거래신고법」 하위법령 개정안 ..
   허위·과장 온라인 부동산 광고 모니터..
   국토부, 부동산 중개서비스 개선방안 ..
   허위·과장 부동산 매물, 더 이상 발..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