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동산·경제 > 부동산·건설

부동산·경제

부동산·건설

볼리비아 산타크루즈 신도시에 ‘한국로(路)’ 생긴다

산타크루즈 중심부 주간선도로에 대한 한국로(Av. COREA) 명명식 개최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17.03.09
국토교통부는 현지시간 8일 한국형 중남미 신도시 수출 1호인 볼리비아 산타크루즈 신도시 주간선도로(폭 80m, 길이 9.85km)에 대한 ‘한국로(Avenida Corea)’ 명명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행사는 산타크루즈 신도시 건설과 관련하여 그간 대한민국의 아낌없는 지원에 대한 감사의 표시로 Mario Cronembold 와르네스시장 주관으로 개최됐다.

김경환 국토교통부 1차관, 駐볼리비아 한국대사, LH부사장 및 볼리비아 정부 관계자, GEL사장 등이 참석하여 도로명에 대한 사용협약을 체결하고 양국간의 협력과 우의를 상징하는 상징물을 설치하는데 합의했다.

산타크루즈 신도시는 볼리비아 제1경제도시 산타크루즈 인근에 분당 신도시의 3배 규모(56㎢)로 건설 추진 중인 총 3조5000억 원 규모의 사업이다.

계획인구는 35만 명에 달한다.

볼리비아 정부와 사업시행자가 기반시설이 풍부하고 환경 친화적이며 스마트기술이 접목된 미래형 신도시를 조성하고자 한국 측에 도움을 요청함에 따라 그간 LH가 2014년부터 도시개발의 노하우를 갖춘 자문위원 4명을 파견하여 컨설팅을 제공해 왔다.

우리기업은 기본구상, 마스터플랜, 실시설계 등 약 1,149만달러(약133억원) 규모의 용역에 참여했다. 

김경환 국토부 1차관은 “이번 명명식을 계기로 한국형 신도시 중남미 수출 1호인 산타크루즈 신도시 사업에 대한 우리기업의 참여가 확대되고 나아가 양국 간 협력이 사회기반시설 확충 등 다양한 분야로 이어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효준 기자 lhj@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0개)
/ 600 bytes
 
   인천공항에 가축전염병 검역전용 엑스레..
   전남도, ‘e-모빌리티 공용차량’ 보..
   올 여름 휴가는 청정한 농촌에서 치유..
   장애 인식개선 캠페인 [우리,여기,함..
   부동산산업 창업의 메카! … 2020..
   2020년 부동산 가격공시 및 공시가..
   「부동산 거래신고 등에 관한 법률」 ..
   지방이전 공공기관 보유 18개 종전부..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