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산책 > 행사·전시

문화산책

행사·전시

문체부, 20일 ‘2017 한복의 날’ 홍례문 광장서 개최

‘나의 자랑, 나의 한복’ 주제로 기념식 및 한복패션쇼 열어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17.10.18 14:01



문화체육관광부는 오는 10월 20일(금) 경복궁 흥례문 광장에서 ‘2017 한복의 날’ 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 부설 한복진흥센터와 함께 하는 이번 행사는 ‘제21회 한복의 날’을 맞이해 ‘나의 자랑, 나의 한복’을 주제로 기념식과 한복패션쇼로 진행된다.


공식 행사인 ‘한복의 날’ 기념식에서는 한복문화 진흥에 기여한 공로를 치하하는 ‘장한 한복인상’을 현 한복단체총연합회장인 이수동 디자이너에게 수여한다. 이수동 디자이너는 서라벌 예술대학교 무용과를 졸업하고 한국무용, 연극, 뮤지컬, 오페라 등 다양한 분야에서 한복의 품격과 아름다움을 알리는 데 앞장서왔다.


아울러 평창 동계올림픽·패럴림픽의 성공적 개최와 더불어 한복의 아름다움과 가치를 전 세계적으로 알릴 수 있도록 배우 신세경, 개그우먼 장도연, 모델 한현민, 방송인 크리스티안 부르고스 이상 4인을 올해의 ‘한복 홍보대사’로 위촉한다. 이들은 앞으로 한복문화를 확산하는 다양한 홍보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특별히 올해 기념식에서는 순창의 시산초등학교 전교생 39명을 초청해 합창공연을 선보인다. 시산초등학교는 전교생이 자발적으로 매달 한복의 날을 정해 한복을 입고 등교하고 있다. 또한 서당교육, 민속놀이, 합창 등을 전통문화 교육 콘텐츠로 잘 활용하고 있어 한복진흥센터의 ‘찾아가는 한복문화교육’ 사업의 우수사례 학교로 선정되었다.


기념식 후에는 김관수 예술감독의 연출로 ‘끌림’을 주제로 한 ‘한복패션쇼’가 이어진다.


패션쇼 1부에서는 한은희 디자이너가 ‘소색의 끌림’으로 정적인 아름다움을, 2부에서는 이영애 디자이너가 ‘디테일의 끌림’으로 동적인 아름다움을 뮤지컬 공연과 함께 선보인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한복의 날을 기념하는 행사는 한복의 아름다움과 가치를 재발견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며, “최근 증가하고 있는 한복에 대한 관심과 사랑이 우리 한복문화의 발전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정책적인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조정민 기자 jjm@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0개)
/ 600 bytes
 
   국립과천과학관, ‘물건 뜯어보기 체험..
   전북도, 2019년 후계농업경영인 및..
   금감원, ‘기업공시 실무안내’ 개정 ..
   부산시농기센터, ‘새해 농업인실용교육..
   국토부, ‘제3회 부동산산업의 날’ ..
   국토부, 종이 없는 부동산정보 공유 ..
   국토부, ‘2018년 부동산 서비스산..
   국토부, 부동산 특화 국가공간정보 4..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