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역투데이 > 제주

지역투데이

제주

제주산림항공관리소 7일 개청

대형헬기 1대 상시 배치·운영, 산불 초동진화 및 소나무재선충병 방제 가능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17.11.08



산림청은 지난 7일(화) 제주시 용강동에 위치한 제주산림항공관리소에서 개청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제주산림항공관리소는 제주지역 신고접수 후 출동지시로부터 30분 이내 출동체계를 구축하고, 한라산·성산일출봉·용암동굴 등 유네스코 지정 세계문화유산과 제주도민의 생명·재산을 보호하기 위해 신설되었다.


총 사업비 73억 원이 투입돼 부지 14,177㎡에 지상 2층 규모에 행정동, 격납고, 유조차고, 태양광발전, 우수처리시스템을 조성하였으며, 대형헬기(KA-32) 1대가 상시 배치·운영된다.


향후 제주도를 비롯한 추자도·마라도 등 주변 도서지역에 산불 발생 시 초동진화를 위한 전초기지 역할을 하는 한편, 소나무재선충병 피해에 선제적으로 대응하여 효율적인 방제를 이룰 것으로 기대된다.


이날 개청식에는 봉개동과 아라동 지역주민과 산림청, 제주특별자치도 관계자 190여명이 참석하였다.


제주도 전성태 행정부지사는 “그동안 산불이 발생하면 전남 영암에서 출동해 제주까지 2시간 소요되던 것을 골든타임 내에 출동 진화가 가능하게 되었다”라며, “산불은 물론 산악사고 및 각종재해에도 신속히 대처할 수 있어 국제안전도시의 위상이 더욱 높아질 것이다”라고 말했다.


김재현 산림청장을 대신하여 참석한 조병철 산림청 산림항공본부장은 “제주산림항공관리소 개청으로 산불 사각지대 없는 안전한 산불관리 체계를 갖추게 됐다”라며, “세계자연유산지역인 한라산과 제주의 산림자원을 산불재해로부터 안전하게 보호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산림청 소속 헬기운영기관인 산림항공본부는 총 45대의 헬기를 분산 배치하여 산불방지, 항공방제, 인명구조, 산림사업지원 등의 임무를 수행한다. 강원도 원주에 본부를 두고 있으며 익산·양산·영암·안동·강릉·진천·함양·청양·서울·울진에 이어 열두 번째로 제주에 개청했다.


 

신성휘 기자 ssh@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0개)
/ 600 bytes
 
   소프트웨어 제값주기, 발주자가 먼저 ..
   첨단 기술, 디지털 성범죄 피해방지의..
   광주시, “반려견도 광주수영대회 참여..
   서울시, 아파트 경비실‘에어컨설치’에..
   ’18년 부동산 거래신고 위반 적발건..
   국토부, 부동산 투자도 리츠로 공동구..
   국토부, ‘제3회 부동산산업의 날’ ..
   국토부, 종이 없는 부동산정보 공유 ..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