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IT·과학 > 정보통신

IT·과학

정보통신

SK텔레콤, 수험생 대상 ICT 체험관 체험 기회 제공

티움(T.um) 체험 기회 및 ICT 특강 제공, 16일부터 1·3째주 토·일에도 개방 예정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17.12.07 15:33



SK텔레콤 수능을 마친 고3 학생 150명을 초청하여 최첨단 ICT 체험관 ‘티움(T.um)’ 체험 기회와 ICT 특강을 제공하고 있다.


SK텔레콤은 지난 10월부터 청소년과 대학생에게 4차 산업혁명의 청사진과 ICT 기술을 쉽게 소개하는 ‘T-Tech 캠퍼스’를 론칭해 운영 중이다. ‘T-Tech 캠퍼스’는 수강생의 연령에 따라 ▲ICT 분야 진로 상담 ▲미래 ICT생활상 체험 ▲ICT 기술 특강 및 이동통신 장비 견학 등의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T-Tech 캠퍼스’ 프로그램 일환으로 이루어진 이번 특강에서 초청 학생 150명은 기존에 ‘T-Tech 캠퍼스’ 프로그램에 참여했던 고3 이과계열 학생 가운데 ICT 분야 진로를 희망하는 이들의 신청을 받아 선정했다.


먼저 지난 4~5일 이틀간 60명이 SK텔레콤 을지로 본사를 찾아 90분간 ‘티움’을 체험했으며, 이어 오는 12일, 13일, 15일 사흘간 나머지 90명이 방문을 이어갈 예정이다.


‘티움’ 체험 전후로는 ICT 특강이 진행된다. SK텔레콤은 ICT 분야의 진로를 희망하는 학생들을 위해 ‘이동통신기술과 4차 산업혁명’이란 주제의 강의를 준비했다. 강의자로는 SK텔레콤의 실무자들이 직접 나서 90분 동안 이동통신의 기술적 배경과 주요 미래 기술 등 학생들이 진로 선택에 참고할 수 있는 내용으로 강의한다.


강종렬 SK텔레콤 인프라부문장은 “‘T-Tech 캠퍼스’ 프로그램에 참여했던 고3 학생들에게 첨단 ICT 기술 체험 기회를 선사할 방법을 고민하다 ‘티움’ 초청과 ICT 특강을 떠올렸다”라며, “앞으로도 미래 ICT 주역인 청소년과 대학생들이 꿈을 지원할 수 있는 다양한 방안을 모색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SK텔레콤은 오는 12월 16일(토)부터 매월 첫째주, 셋째주 토·일요일에도 ‘티움’을 개방할 계획이다. ‘티움’ 미래관 체험을 희망하는 고객은 홈페이지(http://tum.sktelecom.com)를 통해 방문 예약을 하면 된다. ‘현재관’ 체험만을 원하는 경우엔 방문 예약을 할 필요 없이 SK텔레콤 을지로 본사 1층을 찾아오면 된다.


 

김세환 기자 ksh@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0개)
/ 600 bytes
 
   충남도농업기술원, 농업용 드론 이용한..
   부산영화의전당, ‘일본영화 프리미어 ..
   제주도, 한라생태숲 내 유아숲체험원 ..
   과기정통부, 파스-타 최신 버전 ‘파..
   국토부, 부동산 특화 국가공간정보 4..
   국토부, ‘제1회 부동산산업의 날’ ..
   국토부, 부동산 전자계약 사업 8월 ..
   부동산 전자계약시스템 이용 시 등기수..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