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트워크 > 앱스토어·모바일

네트워크

앱스토어·모바일

LG유플러스, ‘스마트HD패밀리’ 경쟁사 대비 10% 저렴한 요금제 내놔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12.01.31

▲ 31일스마트HD패밀리 요금제에 가입한 LG유플러스 고객들이 U+TV로 골프채널을 시청하고 있다. LG유플러스는 IPTV인 U+TV 채널 수와 콘텐츠를 강화한 새로운 요금제 스마트HD패밀리를 2월 1일부터 선보인다고 31일 밝혔다.

이번 스마트HD패밀리 요금제는 경쟁사 대비, 동등한 채널 수를 제공하면서도 요금이 10%정도 저렴하고 지상파 3사 계열의 14개 채널 등 총 115개 중 69개 HD채널로 구성된 것이 특징이다.

특히 LG유플러스 초고속인터넷 요금제인 19요금제와 결합할 경우, 업계 최저인 월 3만 2천원에 U+TV와 U+인터넷, U+070을 함께 이용할 수 있다.

프리미어리그 경기를 생중계하는 SBS ESPN을 비롯해, SBS GOLF, MBC스포츠+, KBSN스포츠 채널들을 통해 국내외 주요 인기 스포츠도 모두 생중계로 볼 수 있다.

LG유플러스는 KBS드라마, MBC에브리원, SBS플러스 등 지상파 계열의 드라마/오락 채널과 CNBC, CNN International 등 30~40대들이 많이 찾는 핵심 인기 채널들도 모두 제공한다.

이에 따라 LG유플러스 U+TV는 지상파 계열의 인기 채널을 각 상품에 편성함으로써, IPTV 업계 및 케이블 사업자 등 경쟁사 대비 각 상품 채널/요금 면에서 경쟁력을 확보하게 됐다.

특히 총 69개 HD채널을 제공함으로써 40여 개의 HD 채널을 제공하는 케이블 사업자 대비 화질 면에서도 우위를 점하게 됐다.

LG유플러스 IPTV사업담당 이영수 상무는 앞으로도 인기채널 수급에 전력을 다하고 아울러 지속적인 HD채널 수급을 통해 HD 중심의 상품 경쟁력을 높여나가겠다고 전했다.



이상효 기자 lsh@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중간배너
 (0개)
/ 600 bytes
 
   ‘21.4월말 미분양 전국 15,79..
   서울시, LG전자(주) 후원 받아 ‘..
   경기도, 생활밀착형 폭염 저감시설 1..
   4월 주택 매매거래량은 9.3만 건,..
   「부동산거래신고법」 하위법령 개정안 ..
   허위·과장 온라인 부동산 광고 모니터..
   국토부, 부동산 중개서비스 개선방안 ..
   허위·과장 부동산 매물, 더 이상 발..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