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트워크 > 전자·과학

네트워크

전자·과학

국립과천과학관, ‘과학영어동화교실’ ‘로봇특별전’ 개최

과학영어동화교실 6~7월 시범운영, 로봇특별전 5월30일부터 다양한 로봇 관람 및 체험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18.05.25 12:37



국립과천과학관에서는 과학동화책으로 자녀 영어학습을 지도하는 ‘과학영어동화교실’을 개설한다.


‘과학영어동화교실’은 과학과 영어를 동시에 배우는 장점이 있다. 우선 영어 독서지도법을 배우게 되어 자녀와 함께 영어책을 읽고 학습지도가 가능하다.


또한 아이들이 좋아하는 개구리, 개미, 병아리, 게와 같은 생물 관련 책으로 수업하기 때문에 가정에서 영어학습 분위기를 자연스럽게 이끌어낼 수 있다.


독서 지도법에 이어 곤충 미니북, 움직이는 집게 만들기 등 자녀와 함께 할 수 있는 체험 활동과 더불어 전시된 살아있는 생물을 직접 보고, 과학해설사의 영어해설도 들을 수 있다.


유치원·초등학생 자녀를 둔 학부모를 대상으로 오는 6월에서 7월까지 시범운영 후 9월부터 매월 실시할 방침이다. 6월 교육생 40명은 5월 30일(수)까지 접수받고 있다.


시범 운영 기간 중 학부모들의 의견을 들어 하반기에는 로봇, 공룡, 항공·우주 등으로 과학책의 범위를 다양화해 나갈 계획이다.


과천과학관 배재웅 관장은 “자녀에게 영어 지도를 원하는 학부모들을 위해 이번 강좌를 만들었다”라며, “어린이들이 좋아하는 과학동화책으로 영어지도를 한다면 교육효과도 높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과천과학관은 오는 5월 30일(수)부터 우리 주변의 다양한 로봇을 보고 체험할 수 있는 ‘로봇 특별전’을 개최한다.


‘로봇과 인간의 행복한 공존’을 주제로 열리는 이번 전시에서는 실제 애완견처럼 반응하는 반려 로봇, 동작을 따라하는 휴머노이드 로봇, 곤충이나 동물의 생김새·움직임을 본떠 만든 생체모방로봇 등 여러 형태의 로봇을 만날 수 있다.


또한 스스로 장애물을 피해 다니는 자율주행 로봇 탑승, 청소로봇과의 유리창 청소 대결 등 다양한 종류의 로봇을 직접 체험해 볼 수 있다.


특히 최초의 로봇에서 인공지능(AI) 로봇까지 로봇의 역사와 함께, 계속 진보되고 있는 로봇기술로 인해 미래에 사라질 직업과 새로 생겨날 직업도 예상해 볼 수 있다.


배재웅 관장은 “과학을 재밌게 느끼고 즐길 수 있도록 끊임없이 새로운 프로그램을 개발해 관람객들을 맞이하겠다”라고 말했다.


 

김세환 기자 ksh@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0개)
/ 600 bytes
 
   국립과천과학관, ‘물건 뜯어보기 체험..
   전북도, 2019년 후계농업경영인 및..
   금감원, ‘기업공시 실무안내’ 개정 ..
   부산시농기센터, ‘새해 농업인실용교육..
   국토부, ‘제3회 부동산산업의 날’ ..
   국토부, 종이 없는 부동산정보 공유 ..
   국토부, ‘2018년 부동산 서비스산..
   국토부, 부동산 특화 국가공간정보 4..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