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역투데이 > 대전·충청

지역투데이

대전·충청

대전시, 시민 대상으로 영상제작시설 개방 및 체험 기회 제공

특수촬영시설, 아쿠아 스튜디오, 액션스튜디오 무료 개방 10월~11월까지 진행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18.09.14 12:00



대전시는 일반시민들을 대상으로 영상제작시설을 활용한 영화·드라마 제작 현장을 무료로 개방하고 직접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시는 국내 최대 규모의 스튜디오 시설 및 장비 보유와 함께 대덕밸리 출연연의 영상기술 인프라 집적화, 교통의 중심지로서 편리한 접근성, 드라마 촬영 제작지원등 다양한 인센티브가 마련되어 있어 영상콘텐츠 제작 적지로 손꼽히고 있다.


이번 사업에 활용되는 제작시설로는 ▲법원세트, 병원세트, 공항세트, 교도소세트 등 스튜디오큐브의 특수촬영시설 ▲아쿠아 스튜디오 ▲액션스튜디오로, 영상산업에 관심이 있는 예비창작자들이나 다양한 진로를 모색하는 중·고등학생들에게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현장에는 실제 지역에서 활동하는 배우를 섭외하여 연기를 재연함으로서 전문성을 높이고, 특수분장, 카메라, 오디오, 조명 등을 투입하여 사실감을 극대화했다.


무료 체험기간은 총 6회에 걸쳐 실시되는데, 이미 3회는 8월 미디어 페스티벌과 연계 추진돼 300명 정도의 시민이 참여했으며, 나머지 3회는 오는 10월부터 11월까지 시티투어 및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 산업전과 함께 추진될 예정이다.


참여 희망자는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 영상사업단 전화(042-479-4173)로 문의하면 자세한 사항을 안내 받을 수 있다.


대전시 한선희 과학경제국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고부가가치 영상산업발전의 필요성을 시민들과 공감하고, 많은 영화·드라마 로케이션 촬영 유치를 위해서는 대전시민들의 많은 협조가 필요하다”라며, “일자리 창출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수상해양복합시뮬레이션 촬영장 조성, 융복합 특수영상 콘텐츠 클러스터 구축, 영상테마파크 조성 등 국내최대 스튜디오 큐브를 활용한 다양한 국비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신성휘 기자 ssh@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0개)
/ 600 bytes
 
   대구시, 치매예방 위한 ‘기억공원’ ..
   농진청, 우유 및 고기 가공식품 홍보..
   문체부-한콘진, 글로벌게임허브센터 입..
   ‘2018 광주국제미술전람회’ 개막
   국토부, ‘제3회 부동산산업의 날’ ..
   국토부, 종이 없는 부동산정보 공유 ..
   국토부, ‘2018년 부동산 서비스산..
   국토부, 부동산 특화 국가공간정보 4..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