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역투데이 > 광주·전라

지역투데이

광주·전라

전남도, 농작물재해보험 가입 확대 및 홍보 진행

10월 가입 품목은 인삼, 마늘, 차 밀, 양파, 지역농협 통해 가입 가능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18.10.08 13:19

전라남도는 농작물재해보험 보장 내용이 개선되었다고 밝히고 농가 홍보에 적극 나섰다.


10월에 보험에 가입할 수 있는 품목은 인삼, 마늘, 차, 밀, 양파 이상 5개 품목이며, 지역농협에서 가입할 수 있다.


품목별 가입 기간은 ▲인삼은 10월 8일부터 오는 11월 30일까지 ▲마늘(난지형)은 10월 8일부터 11월 2일까지 ▲차(茶)는 10월 8일부터 11월 9일까지 ▲밀은 10월 15일부터 11월 30일까지다.


이 가운데 인삼의 경우 올해부터 재해보험 보장 내용이 개선되었다. 지금까지 폭염과 가뭄으로 조기낙엽 피해를 입은 인삼은 보상받지 못했지만, 보장 내용에 폭염과 냉해가 추가되어 앞으로 피해 시 보상이 가능하다.


보성에서만 가입할 수 있었던 차(茶)는 올해부터 가입 지역이 광양과 구례지역까지 확대되었으며, 밀도 해남에서 보성, 함평, 영광지역까지 확대되었다.


이는 전남도가 농작물재해보험 대상 품목 및 가입지역 확대, 보장 내용 개선 등을 지속적으로 중앙에 건의한데 따른 것이다.


전남도는 벼를 비롯한 농작물재해보험 가입 확대를 위해 올해 도비 등 700억 원을 확보해 보험료의 80%를 지원하고 있어, 농가에서는 산출 보험료의 20%만 부담하면 가입할 수 있다.


전남도 홍석봉 친환경농업과장은 “올해 유난히 가뭄, 태풍 등 자연재해가 많아 어려움이 많았지만 농작물재해보험 가입 농가는 그나마 피해를 보상받을 수 있었다”라며, “예고 없는 재해로부터 안심하고 농사를 지을 수 있도록 농작물재해보험에 관심을 갖고 꼭 가입해주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신성휘 기자 ssh@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0개)
/ 600 bytes
 
   국립고궁박물관, ‘1434에서 201..
   대구 시민건강놀이터 개소 1주년 기념..
   금감원, 고령층 위한 금융교재 개발
   서울시, ‘서울마을미디어축제’ 개최
   국토부, ‘제3회 부동산산업의 날’ ..
   국토부, 종이 없는 부동산정보 공유 ..
   국토부, ‘2018년 부동산 서비스산..
   국토부, 부동산 특화 국가공간정보 4..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