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역투데이 > 광주·전라

지역투데이

광주·전라

전남도, 소상공인 위해 올해부터 ‘제로페이’ 시행

올해 50% 가맹점 확보, 2020년까지 80% 확대, 정착 위해 추가 인센티브 개발 계획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19.01.02

전라남도는 지역경제 침체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을 위해 민선7기 도지사 공약사업인 ‘제로페이’(Zero Pay)를 올해부터 시행한다.


‘제로페이’는 소비자의 스마트폰으로 소상공인 가맹점의 QR코드를 스캔하고 구매금액을 입력하면 소비자 계좌에서 소상공인 계좌로 구매대금이 즉시 이체되는 간편결제 시스템이다.


제로페이가 시행되면 중간에서 은행과 결제 플랫폼으로 지불했던 결제수수료가 연매출 구간별로 감면돼 0%대에 가까운 수수료가 적용된다.


전남도는 제로페이 도입을 위해 지난해 7월 중소벤처기업부, 서울시와 함께 ‘소상공인 수수료 부담제로 결제서비스’ 도입 협약을 체결하고, 결제표준 제정과 시스템 구축을 위해 민관 협업 TF(29개 기관업체)팀을 운영해왔다.


또한 가맹점 확보와 이용자 확대가 제로페이 성공 관건인 만큼 홍보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기존 신용카드의 각종 혜택과 경쟁을 위한 다양한 인센티브도 적극 검토하고 있다.


전남도는 제로페이 서포터즈와 도민명예기자단을 활용해 도내 소상공인 13만 사업체 중 올해 50%의 가맹점을 확보하고, 오는 2020년까지 80% 늘린다는 목표다. 제로페이 조기 정착을 위한 추가 인센티브 개발과 도민 홍보에도 행정력을 집중할 계획이다.


전남도 김신남 경제에너지국장은 “소상공인에게 부담이 되는 비용은 줄이고 매출은 높이는 투트랙 전략의 하나로 제로페이 정착에 최선을 다하고 연구용역 중인 ‘전남 새천년상품권’ 발행도 최대한 앞당길 계획”이라며, “현장에서 필요로 하는 시책을 계속 발굴해 소상공인이 행복한 전남을 실현해나가겠다”라고 말했다.


가맹점 가입 신청과 제로페이에 대한 상세 정보는 제로페이 누리집(http://www.zeropay.or.kr)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신성휘 기자 ssh@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0개)
/ 600 bytes
 
   소프트웨어 제값주기, 발주자가 먼저 ..
   첨단 기술, 디지털 성범죄 피해방지의..
   광주시, “반려견도 광주수영대회 참여..
   서울시, 아파트 경비실‘에어컨설치’에..
   ’18년 부동산 거래신고 위반 적발건..
   국토부, 부동산 투자도 리츠로 공동구..
   국토부, ‘제3회 부동산산업의 날’ ..
   국토부, 종이 없는 부동산정보 공유 ..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