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역투데이 > 대구·경상

지역투데이

대구·경상

경남도, 공동주택 미니태양광 확대 보급 진행

2023년까지 25,000가구에 보급 계획, 저소득층 가구당 10만 원 지원 등 추가지원 계획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19.01.07



경상남도는 오는 2023년까지 가정에서 햇빛에너지를 모아 전기를 생산하는 미니태양광을 25,000가구에 보급할 계획이다.


‘미니태양광’은 도민생활 밀착형 에너지 정책으로 신재생에너지에 대한 홍보 및 에너지복지 강화를 위해 추진하는 사업으로, 경남도는 지난 2015년부터 보급을 시작해 현재 창원 등 9개 시·군 1,620가구에 설치돼 있다.


아파트 베란다에 설치하는 미니태양광 설치용량은 250~300W 설치비용은 70~80만 원으로, 보조금 지원을 통해 자부담은 설치비용의 25% 이하이다.


미니태양광은 월 32㎾h의 전기를 생산하며, 매월 약 6,800원 정도의 전기료 절감효과가 있다. 특히 7~8월이나 월 전기사용량이 450㎾h 이상인 가정에는 전기요금 누진제 단계를 낮춰 월 1만 원 이상의 전기료 절감 효과를 볼 수 있다.


경남도는 미니태양광 설치 도민참여를 위한 인센티브로 저소득계층에 대해 가구당 10만 원 추가 지원 및 동일단지 10가구 이상 공동 신청 시 설치비의 5~10%이상 도비 추가지원을 계획하고 있다.


경남도 천성봉 산업혁신국장은 “이번 미니태양광 보급 확대 계획에 따라 자부담이 대폭 완화되어 설치가 더욱 용이해진다”라며, “신재생에너지 보급 확대 및 전기료 절감을 위해 도민들이 적극적으로 참여해 줄 것을 당부한다”라고 전했다.


 

신성휘 기자 ssh@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0개)
/ 600 bytes
 
   국토부, `19년 4월 ~ 6월 전국..
   국토교통부, 상생형 지역일자리 기업의..
   선도학교 우수사례와 노하우로 소프트웨..
   전남도, 게임산업 육성 잰걸음
   ’18년 부동산 거래신고 위반 적발건..
   국토부, 부동산 투자도 리츠로 공동구..
   국토부, ‘제3회 부동산산업의 날’ ..
   국토부, 종이 없는 부동산정보 공유 ..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