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트워크 > 전자·과학

네트워크

전자·과학

국립과천과학관, ‘물건 뜯어보기 체험전’ 개최

1월15일~27일까지 20종의 전자제품 분해하고 해체하는 체험 진행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19.01.16



국립과천과학관은 1월 15일(화)부터 오는 27일(일)까지 청소년들의 탐구력을 키워줄 ‘물건 뜯어보기 체험전’을 개최한다.


이번 체험전에서는 노트북, 프린터, 선풍기부터 냉장고나 세탁기에 이르기까지 20종 이상의 각종 물건들이 사용된다. 고장이 많이 났거나 폐기될 물품으로 재활용센터 등에서 싸게 구입한 물품들이다.


참가자들은 보안경 및 안전장갑을 착용하고, 창작전문가의 도움을 받아 드라이버나 펜치 등의 도구를 사용해 물건을 분해하게 된다. 집에서 분해하고 싶은 물건을 가지고 와서 참여해도 된다.


물건을 해체한 후에는 각종 전자기기에 들어있는 모터, 발광 다이오드(LED), 스피커 등을 이용하여 장난감 자동차, 로봇·동물 모양의 새로운 작품, 정크아트 형태의 예술작품 등을 만들어볼 수 있다.


이번 행사에서는 창작전문가들이 폐기전시품을 재활용해 만든 작품들도 함께 전시된다. ‘파이프 실로폰’, 탑승자동차 모형과 무선조종 자동차(RC카)를 연결한 ‘유체이탈 RC카’, 고장 난 전기차로 만든 ‘꼬마 대포차’ 등으로 지난 12월 국내 창작활동가 10여명이 국립과천과학관에서 만든 작동 전시물들이다.


국립과천과학관 배재웅 관장은 행사 의미에 대해 “요즘 청소년들이 호기심으로 물건을 뜯어보기 위해서는 대단한 용기가 필요할 것”이라며, “친숙한 사물들을 부담 없이 해체해 봄으로써 호기심을 자극하고 상상력을 키울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다”라고 전했다.


 

김세환 기자 ksh@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중간배너
 (0개)
/ 600 bytes
 
   ‘21.4월말 미분양 전국 15,79..
   서울시, LG전자(주) 후원 받아 ‘..
   경기도, 생활밀착형 폭염 저감시설 1..
   4월 주택 매매거래량은 9.3만 건,..
   「부동산거래신고법」 하위법령 개정안 ..
   허위·과장 온라인 부동산 광고 모니터..
   국토부, 부동산 중개서비스 개선방안 ..
   허위·과장 부동산 매물, 더 이상 발..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