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역투데이 > 대구·경상

지역투데이

대구·경상

경남도, 규제자유특구제도 설명회 22일 개최

1월22일 경남테크노파크 대강당서 진행, 1:1 맞춤상담 위한 ‘헬프데스크’ 운영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19.01.21



경상남도와 중소벤처기업부는 오는 1월 22일(화) 오후 2시 경남테크노파크 대강당에서 ‘규제자유특구제도’에 대한 설명회를 연다.


‘규제자유특구’는 신기술과 신산업을 지역전략산업으로 육성하기 위해 한국형 규제 샌드박스가 적용되는 곳으로 기업들이 규제로부터 자유로운 환경에서 창의적이고 혁신적인 아이디어를 펼칠 수 있도록 비수도권지역에 지정되는 구역을 말한다.


규제자유특구로 지정되면 각종 규제로 신기술 검증이나 사업화가 가로막히는 일이 없도록 획기적인 규제완화 조치가 이루어지며, 미리 준비된 기존의 201개 규제가 유예 또는 면제된다.


뿐만 아니라 법령에 근거가 없거나 법령에 적합하지 않은 경우에도 일정조건하에서 법령이 정비될 때까지 신제품이나 서비스에 대한 사업기회를 갖게 되는 ‘규제혁신 3종 세트(규제 신속확인, 실증을 위한 특례, 임시허가)’가 적용되며, 정부와 지자체로부터 각종 재정지원 및 세금, 부담금을 면제받을 수도 있다.


한편 이날 설명회에서는 오는 4월 17일부터 시행되는 ‘규제자유특구제도’에 대한 이해와 기업의 특성에 맞는 적용방안 마련을 위해 1:1 맞춤상담을 담당할 ‘헬프데스크’를 운영한다.


경남도 관계자는 “지역특구법이 시행되면 신기술을 활용한 새로운 서비스 또는 제품 등을 규제·제약 없이 실증하고 사업화할 수 있는 유연한 환경이 조성될 것으로 기대된다”라며, “관심 있는 기업들이 이번 설명회에 많이 참석하여 규제자유특구제도의 적극적인 활용을 통해 경남경제 재도약의 발판을 마련하는 데 큰 힘이 돼 줄 것을 당부한다”라고 전했다.



신성휘 기자 @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0개)
/ 600 bytes
 
   중소기업 엄마·아빠 보육 걱정 그만!
   도자 빚고 상품 받고, ‘2019 공..
   건축설계 선진화 이끌 차세대 건축가 ..
   구미시에 5세대(5G) 이동통신 단말..
   ’18년 부동산 거래신고 위반 적발건..
   국토부, 부동산 투자도 리츠로 공동구..
   국토부, ‘제3회 부동산산업의 날’ ..
   국토부, 종이 없는 부동산정보 공유 ..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