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라이프스타일 > 보건·복지

라이프스타일

보건·복지

복지부,「아동권리보장원 설립위원회」발족, 제1차 회의 개최

설립위원 위촉식, 운영규정 및 발족을 위한 연구계획 등 기관 출범 본격화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19.03.13


보건복지부는 올해 7월부터 아동권리보장원을 출범하기 위한 ‘아동권리보장원 설립위원회(이하 ’설립위원회‘라 한다)’를 지난 3월 12일 국민연금공단충정로사옥(서울 서대문구 소재)에서 발족한다고 밝혔다.


설립위원회는 「아동복지법」개정법률 공포(‘19.1.15), 시행예정(‘19.7.16)에 따라 아동보호서비스의 체계적·종합적 지원을 위한 “아동권리보장원” 설립 추진을 위해 구성된 기구이다.


아동복지 학계 전문가, 건강·보건 전문가 및 법률・인권 전문가 등 총 9명의 설립위원이 위촉될 예정으로 설립 절차가 종결될 ‘19.7월까지 약 5개월간 활동한다.


설립위원들은 아동권리보장원의 조기 안착과 원활한 운영을 위하여 정관 작성, 이사 및 감사 선임, 설립 등기 등 아동권리보장원 설립에 필요한 사무를 심의·의결하는 한편, 중장기 발전 방향에 대해서도 심도 있게 논의할 계획이다.


아울러, 설립위원회의 활동을 지원하기 위하여 아동권리보장원으로 통합되는 7개 아동복지사업 위탁수행기관과 보건복지부가 협업하는 “아동권리보장원 설립추진단”을 설치하고, 통합에 따른 자문 등을 위하여 설립추진단에 각 수행기관의 장으로 구성된 “통합기관 협의체”를 두어 운영할 계획이다.


설립위원회 제1차 회의에서는 설립 추진을 본격화하기 위하여 각 위원에 대한 위촉장 전수와 위원장 선출 및 설립위원회 운영규정을 심의·의결할 예정이며, 아동권리보장원 설립에 따른 중장기 발전방향을 위한 연구용역 추진계획을 상호 공유하고 논의할 예정이다.


보건복지부 배금주 아동권리보장원 설립추진단장은 “아동권리보장원 설립은 ‘아동중심’ 관점에서 아동보호서비스의 체계적·통합적 관리를 도모하고 보호에서 돌봄까지 아동의 권리를 최대한 보장하는 계기가 될 것이다”라고 밝혔다.

박수현 기자 psh@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0개)
/ 600 bytes
 
   1만 배 커진 2차원‘화이트 그래핀(..
   충남, 대한민국 3대 위기, 주민자치..
   2020대한민국청소년박람회, 부산에서..
   대구시, 이번주 토요일은 어린이회관으..
   ’18년 부동산 거래신고 위반 적발건..
   국토부, 부동산 투자도 리츠로 공동구..
   국토부, ‘제3회 부동산산업의 날’ ..
   국토부, 종이 없는 부동산정보 공유 ..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