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라이프스타일 > 보건·복지

라이프스타일

보건·복지

산림체험에 특성화된 국립청소년산림센터 착공

경북 봉화군에서 ‘국립청소년산림센터 착공식’ 26일 개최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19.06.27

▲ 국립청소년산림센터 조감도


여성가족부는 지난 26일(수) 춘양목으로 유명한 경북 봉화군에서 국립청소년산림센터 착공식을 가진다.


현재 국립청소년수련시설은 국립평창청소년수련원(강원 평창군, ’98.11), 국립중앙청소년수련원(충남 천안시, ’01.8), 국립청소년우주센터(전남 고흥군, ’10.7), 국립청소년해양센터(경북 영덕군, ’13.7), 국립청소년농생명센터(전북 김제, ’13.7) 등 5개소가 운영되고 있다.

 
국립청소년수련시설은 농업, 해양, 우주 등 청소년에게 다양한 분야에서의 체험활동을 제공하고 꿈과 희망을 키우는 창의의 공간이다


향후 국립청소년산림센터가 건립되면, 청소년들에게 정서적 치유와 체력증진은 물론 숲과 관련된 다양한 체험기회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국립청소년수련시설 설치 법적근거>
청소년활동 진흥법 제11조제1항제1호 “국가는 둘 이상의 시·도 또는 전국의 청소년이 이용할 수 있는 국립청소년수련시설을 설치·운영하여야 한다.”


국립청소년산림센터는 경북 봉화군 춘양면 서벽리 국립백두대간수목원 인근 약 10만여㎡ 부지에, 산림체험관, 실내어드벤처시설, 생활관 등 건축연면적 8천 572㎡ 규모로 2021년까지 건립될 예정이다.


여성가족부는 유엔(UN)의 ‘세계 산림의 해’(‘2011) 지정을 계기로 산림생태체험에 특화된 청소년 수련시설 건립을 추진하게 되었다.


미국․일본․유럽연합(EU), 호주 등 세계 주요 선진국은 지속가능한 발전교육 정책의 일환으로 청소년 대상의 산림교육과정을 운영하고 있다.
 

진선미 여성가족부장관은 “국립청소년수련시설은 우리 청소년들이 건강한 육체와 가치관, 그리고 창의적 역량을 갖춘 훌륭한 인재로 성장하는데 기여할 수 있도록 우수한 활동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보급하는 선도적 역할을 담당할 것”이라며,


“대한민국의 미래를 이끌어 갈 청소년들이 숲의 가치와 소중함을 이해하고 자연과 공존하는 삶을 체감할 수 있는 배움과 치유의 공간이 될 것이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박수현 기자 psh@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0개)
/ 600 bytes
 
   과기정통부, ICT업계 피해 확산 방..
   충남, 딸기 신품종 ‘하이베리’ 매력..
   서울공예박물관, 아시아 공예중심 도약..
   투기 수요 차단을 통한 주택시장 안정..
   2020년 부동산 가격공시 및 공시가..
   「부동산 거래신고 등에 관한 법률」 ..
   지방이전 공공기관 보유 18개 종전부..
   자금조달계획서 등 실거래 고강도 집중..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