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일반

산업

일반

상반기 태양광·풍력 보급, 지난해 대비 52% 증가

‘19년 재생에너지 보급목표(2.4GW) 상반기에 66% 달성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19.07.18

산업통상자원부는 금년 상반기까지 1.6GW(잠정)의 재생에너지설비가 신규로 설치되어 금년도 목표(2.4GW)의 66.4%를 보급했다고 발표했다.

  
특히, 태양광과 풍력의 설치규모가 전년 동기 대비 52% 증가(태양광 49.4%↑, 풍력 84.4%↑)하고, 상반기 전체 보급의 92.6%를 차지하는 등 태양광과 풍력이 금년도 재생에너지 확대를 주도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바이오에너지와 폐기물에너지는 지난해 실시한 REC 가중치 축소의 영향으로 신규 설치 규모가 각각 94MW(△85.4%) 및 21MW(△36.9%)로 전년 동기 대비 대폭 감소함

  
한편, 금년 상반기 태양광 모듈의 국산제품 사용 비율(사업용)은 지난해 상반기(61.5%)는 물론 ‘18년 전체(72.5%)에 비해서도 크게 높아져 79.8%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풍력 터빈의 경우에는 국산제품 사용 비율이 ‘18년 부진(39.2%)했던 상황에서 다소 개선되어 59.8%로 높아졌으며,


신재생에너지협회는 “태양광·풍력이 중심이 된 ‘19년 상반기 재생에너지 보급 실적은 정부가 발표한 ’재생에너지 3020 이행계획‘이 시장에 긍정적 신호로 작동되고 있음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평가하고,


“정부가 향후에도 재생에너지 업계에 대한 지원책을 지속적으로 강화해 달라”고 주문했다.


산업부 관계자는 “재생에너지 보급을 지속적으로 확대하면서 탄소인증제 도입, REC 거래시장 경쟁입찰 확대 등 ‘재생에너지산업 경쟁력 강화 방안’을 충실히 이행하여 우리 업계의 경쟁력을 높이고, 실질적인 비즈니스 기회 창출을 확대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강호열 기자 khy@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0개)
/ 600 bytes
 
   원희룡 지사 “자유와 번영의 제주, ..
   공원에서 즐기는 온 가족 바캉스…서울..
   농축산부,「동물보호법」상 반려동물 영..
   미얀마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에 따라 ..
   부동산업 미래 인재 키운다, 창업 경..
   지방이전 공공기관 보유 19개 종전부..
   ’18년 부동산 거래신고 위반 적발건..
   국토부, 부동산 투자도 리츠로 공동구..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