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산책 > 행사·전시

문화산책

행사·전시

젊어진 식품, 젊은 식품산업인을 만나 보러오세요!

2019 대한민국식품대전 10월 23일 개막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19.10.22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는 오는 10월 23일부터 25일까지 서울 양재동 aT센터에서 2019 대한민국식품대전 KOREA FOOD SHOW을 개최한다.


대한민국식품대전은 식품산업발전을 위해 지난 2008년부터 개최해온 대표 식품박람회로 올해 11회째를 맞이한다.  


‘더 맛있는 미래’를 주제로 펼쳐지는 이번 박람회는 대한민국 식품산업을 이끌어갈 청년을 중심으로 더 젊게, 더 트렌드하게, 더 스마트하게 구성했다.


이번 식품대전에는 청년 식품창업기업을 포함해 220여개의 다양한 중소식품기업이 참가한다.


참가기업은 식품 트렌드별로 천연식품, 발효식품, 건강식품, 디저트·음료, 간편식품 등  테마에 맞추어 배치하여 소비자들이 기호에 따라 관람 할 수 있도록 하였다.


참가 기업의 국내외 판로 확대를 위해 바이어 상담회도 열리며, 10월 23일에는 16개국 60여명의 해외바이어를 초청하여 참가업체와 1:1 수출상담회를 개최한다.


특히, 아세안지역 6개국에서 22명의 해외바이어가 참여해 신남방지역으로의 시장 공략에도 탄력을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10월 23일부터 25일까지는 국내 백화점, 대형마트, 편의점, 온라인몰 등 30여개사와 참가 기업들이 참여하는 국내바이어 상담회가 진행된다.


4차산업혁명 진전에 따른 푸드서빙로봇, 다이어트 AI카메라, 맞춤식단 서비스,  고령친화식품 등  미래형 식품을 볼 수 있는「식품트렌드관」과 해외에서 있기 있는 우리나라 대표 수출 식품을 볼 수 있는「글로벌 K-FOOD관」도 운영된다.


식품대전 행사기간 중에는 중소식품기업인들이 국내외 최신 식품관련 정보를 쉽게 얻을 수 있도록 다양한 세미나와 포럼이 개최된다.


10월 24일에는 공유경제를 주제로 ‘대한민국 농어촌 식품산업의 미래와 공유 경제’ 세미나가, 해외 식물성 대체식품 등을 다루는  ‘지속 가능 글로벌 식품산업 인사이트’ 세미나, 가정간편식(HMR) 제품 트렌드를 다루는 ‘급변하는 가정간편식(HMR)시장, 상품화 전략’ 세미나가 개최된다.


10월 25일에는 고령친화식품 개발동향 및 가공기술 등을 주제로 한국산업식품공학회 추계학술대회, 미래기술 기반 식품산업 메가트렌드 등을 소개하는 ‘푸드테크 트렌드 세미나’, 최근 소비유통환경 변화에 따른 대응 전략을 다루는 ‘대한민국 식품시장의 신성장동력’ 세미나가 개최된다.


아울러, 10월 24일에는 미래 식품산업의 주역인 대학생들의 작성한 식품·외식산업 논문경진대회가 개최된다. 10월 24일, 25일 양일간에는 유망 수출 시장별 맞춤형 정보를 제공하는 ‘농식품 해외전문가 초청 세미나’가 개최된다.


올해 식품대전의 특징은 청년 창업기업이 다수가 참여하고 청년 창업 지원하는 다양한 프로그램이 마련되었다는 것을 들 수 있으며, 이어 식품전시관에서는 참신한 아이디어로 국내뿐 아니라 해외 식품시장에 도전장을 내민 60여개의 청년 창업기업들을 만나 볼 수 있다.


또한, 참가한 식품창업기업의 신제품 발표회와 ‘성공한 선배 식품인(人)이 들려주는 창업 꿀팁’이라는 주제의 토크콘서트도 개최된다.


이 외에도 청년창업지원정책을 안내하는 청년창업멘토링관, 창업공간을 제공하고 제품개발에 필요한 실질적인 지원을 해주고 있는 국가식품클러스터 청년식품창업랩 홍보관, 농식품모태펀드상담관 등도 운영된다.


한편, 대한민국식품대전의 시작을 알리는 개막식은 10월 23일 14시에 aT센터 1층 메인무대에서 개최된다.


개막식에는 농림축산식품부 이재욱 차관과 유관기관장, 관련 협회장, 유통업계 대표 등 식품업계 주요 인사들이 참여할 예정이다.


개막식에서는 (사)한국포도회 황의창 회장, ㈜하늘바이오 오희숙 식품명인, ㈜디딤 이범택 대표에게 산업포장이 수여되는 등 식품외식산업 발전 유공자에 대한 시상식도 개최 되며,


농식품부 남태헌 식품산업정책관은 “올해 대한민국식품대전은 미래 식품산업의 주역인 청년 식품창업인들의 참여를 확대하고 성공적인 창업에 도움이 되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하였다”,


“또한, 식품기업들이 급변하는 국내외 식품트렌드를 용이하게 알 수 있도록 바이어상담회, 정보제공 행사 등을 강화 하였으며, 앞으로도 정부혁신을 통해 식품기업의 혁신성장을 돕겠다”고 밝혔다.

신성휘 기자 ssh@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0개)
/ 600 bytes
 
   부산시 열린행사장, ‘시민명소’로 자..
   서울시여성가족재단, 14일‘여성 창작..
   수산물 원산지 거짓표시 등 225개 ..
   바이오人, 바이오산업의 혁신과 미래를..
   자금조달계획서 등 실거래 고강도 집중..
   부동산업 미래 인재 키운다, 창업 경..
   지방이전 공공기관 보유 19개 종전부..
   ’18년 부동산 거래신고 위반 적발건..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