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네트워크 > 정보통신

네트워크

정보통신

국내 글로벌 ICT 유망기업, 베이징에서 혁신기술을 꽃피우다

‘K-Pitch’, ‘ICT 파트너십 엑스포’ 등을 통해 중국 시장 진출 지원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19.11.20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한국과 중국 간 정보통신기술(ICT) 분야의 비즈니스 확대 등 상호 협력을 강화하고, 국내 유망 스타트업 및 벤처기업의 중국시장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11월 20~21일, 중국 베이징의 켐핀스키 호텔(Kempinski Hotel)에서 ‘K-Global@China 2019’를 개최한다.


‘K-Global@China’는’ 14년 베이징을 시작으로 매년 상하이, 선전 등 중국의 주요 도시를 번갈아 가며 개최되어 온 행사로, 올해에는 처음으로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 인터넷진흥원(KISA), 본투글로벌센터(B2G), K-ICT창업멘토링센터, 벤처기업협회(KOVA) 등 ICT 분야 기업지원을 대표하는 6개 기관이 협력·운영함으로써 짜임새 있는 행사가 될 전망이다.


이번 행사는 양국의 ICT 분야를 대표하는 전문가들이 함께 하는 ‘ICT 혁신포럼’, 국내 유망기업이 현지 대기업 등과 수출계약을 상담하는 ‘ICT 파트너십 엑스포’ 등을 필두로 하여,


중국 현지 벤처캐피탈(VC)로부터의 국내 스타트업의 투자유치를 촉진하기 위한 기업설명회(IR)인 ‘K-Pitch’, 5세대(5G) 이동통신 등 첨단기술 분야 스타트업의 홍보관 운영 등 국내 기업의 현지 인지도 제고 및 시장진출 지원을 위한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구성될 예정이다.


< 행사 세부내용 >

 
이번 행사에 우리나라에서는 알티베이스, 이에스이, 이큐브랩 등 50개 유망기업이 참가할 예정이며, 중국에서는 화웨이(Huawei), 하이얼(Haier), 차이나텔레콤(China Telecom), 투스스타(TusStar) 등 중국을 대표하는 글로벌 IT기업 및 투자가들이 함께 참가하여 한·중 간 비즈니스 협력관계를 모색한다.


① ICT 포럼에서는 한국의 세계 최초 5G 상용화, 중국의 ‘인터넷 플러스’ 정책 등 양국의ICT 분야 최근 기술·정책 현황과 함께, 양국 정보통신기술을 대표하는 KT, 스코넥, 차이나텔레콤, 텐센트(Tencent)가 5G 통신망 구축현황 및 융합산업에 대해 발표하며, 특히, 한국인터넷진흥원(KISA)과 중국인터넷협회(ISC)는5G 시대에 새로운 위험요소가 될 수 있는 정보보안의 중요성을 전한다.


② 행사기간 이틀에 걸쳐 열릴 예정인 ‘ICT파트너십 엑스포’에서는 국내 ICT 분야유망기업들과 현지 바이어·투자자를 1:1 맞춤형으로 매칭하는 전시·수출상담을 통해 실질적인 수출 및 투자 창출의 기반을 마련한다.


③ 20일 오후에는 국내 ICT 분야 유망 스타트업의 현지 진출 및 투자유치 촉진을 위한 스타트업 IR대회인 ‘K-Pitch’가 개최된다.참가기업들은 IDG, Shengchuang Capital 등 중국 현지 투자전문가 등을 대상으로 현장 피칭을 진행하며, 입상한상위 3개사는 과기정통부의 혁신기업 해외진출 현지 거점인 KIC(Korea Innovation Center)의 현지 스타트업 육성프로그램 참여 기회를 갖게 된다.


이번 대회가 참가기업의 단순한 경진을 넘어 현지 투자자들에게 확실한 마케팅 기회가 될 수 있도록 국내 선발과정을 거친 후, 피칭역량 강화를 위한 1:1 스피킹 코칭, 멘토링, 중국 비즈니스 매너 등을 대회전에 집중 교육하기도 했다.


④ ‘스타트업 홍보관’ 운영을 통해 ’K-Pitch’ 참가기업이 투자자 및 인큐베이터 기관에게기업을 홍보할 수 있는 장을 마련함으로써, 한국 스타트업의 기술력을 공개하여 시장 관심을 유도하는 한편, ‘K-Pitch’가 실질적인 투자유치로 연계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과기정통부 민원기 제2차관은 “올해6회째를 맞이하는 이번 행사는 한·중 간 ICT 분야의 무한한 협력 가능성을 확인시켜 줄 것”이라며, “세계 최대시장으로 발돋움하며 영향력이 확대되고 있는 중국에서 K-Global@China가 대표행사로 자리매김함으로써 한-중 기업 간 혁신적인 교류의 장으로 발전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업계 관계자들은 “한국은 세계 최초로 5G상용화 시대를 열었고, 중국은 5G 기술분야 특허의 선두주자”라며, “두 나라는 아시아를 넘어 세계무대에서5G를 이끌어가는 이상적인 협력 파트너가 될 수 있다.”라고 기대감을 나타냈다.

이재환 기자 ljh@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0개)
/ 600 bytes
 
   충남, 길쭉한 포도 ‘스텔라’ 중부권..
   광주시, ‘2020 음식문화포럼’ 온..
   서울시, 산지 직송 농산물로 전통시장..
   코로나19로 지친 일상, 생활 속 공..
   부동산서비스산업 창업경진대회 대상, ..
   5일부터 부동산소유권이전특조법 시행
   부동산산업 창업의 메카! … 2020..
   2020년 부동산 가격공시 및 공시가..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