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농업 > 농수축산.식품.유통

농업

농수축산.식품.유통

쌀가공식품 수출 2019년 1억불 달성, 4년만 두배 급성장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20.01.17


2019년 수출 통계 실적 집계 결과 쌀가공식품의 수출액이 1억불을 달성하여 4년만에 두배로 급성장했다.


컵떡볶이 등 간편조리 떡류(34.3백만불, 전년대비 39.4% 증)와 국․찌개, 덮밥, 볶음밥 등을 간편하게 먹을 수 있는 가공밥류(34.7백만불, 전년대비 35.9% 증)의 성장세가 돋보였다.


국가별 수출규모는 미국(36백만불, 전년대비 19% 증), 일본(16백만불, 전년대비 17.8% 증), 베트남(13백만불, 전년대비 25.2% 증)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쌀가공식품 수출 성과는 가정간편식 시장의 성장, 한류 문화 확산과 더불어 가공업체의 해외시장 진출을 지원하는 정부 노력 등이 어우러진 것으로 분석된다.


미국은 아시아계․중남미계 이주민 사이에서 단시간내 간편하게 요리할 수 있는 냉동볶음밥․즉석밥 등에 대한 수요 확대가 수출의 주 요인으로 작용했다.


한류문화의 영향이 큰 일본, 베트남 등 아시아 시장에서는 젊은층 사이에서 떡볶이의 인기가 높아져 수출 증가로 이어졌다.


특히, 일본에서는 단맛이 강화된 컵떡볶이 제품이, 베트남은 국산 떡볶이 프랜차이즈 열풍으로 동일제품군의 수출을 견인했다.


또한, 우수한 제품을 해외에 적극 선보이도록 국내외 박람회 참가 지원, 수출 상품화, 물류비․판촉․컨설팅 등을 지원한 정부 정책도 수출 증가에 주 요인으로 영향했다.


정부는 ‘14년부터 쌀가공산업의 체계적 육성을 위해 5개년 기본계획을 수립하여 지원해 왔으며, 이에 따라 국내 가공용쌀 소비는 최근 5년간 연평균 5.6% 성장하였고, 국내 쌀가공식품 시장규모도 연평균 6%로 확대 추세이다.


이러한 국내 수요를 기반으로 다양한 쌀가공식품이 출시되고, 편의점 유통 등을 통해 소비자 선호가 제품의 품질에 신속 반영되어 고품질 수출 상품 개발에도 영향을 준 것으로 분석된다.


또한, 정부의 원료곡 저가 공급, 시설․운영 자금 지원 확대 노력도 산업 기반 확충에 기여한 것으로 보인다.


정부는 2020 농식품 수출 스타 품목 중의 하나로 떡볶이를 지정하여 수출 확대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쌀가공품 수출협의회’를 구성하고 공동브랜드 개발, 상품화 지원, 박람회 특별 홍보관 운영, 소비자 체험 행사 확대, 미디어 마케팅 강화 등 다양한 사업을 집중 지원할 계획이며, 이를 통해 아시아권뿐만 아니라 유럽 등 수출국 확대를 통해 수출 성장을 이끌 예정이다.
 

강호열 기자 khy@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0개)
/ 600 bytes
 
   결핵역학조사 강화로 지역사회 결핵 전..
   ‘생활 속 거리두기’ 전환, 기지개 ..
   산업부, 중기중앙회 및 생기원과 뿌리..
   코로나19로 취업 때 놓친 미취업청년..
   부동산산업 창업의 메카! … 2020..
   2020년 부동산 가격공시 및 공시가..
   「부동산 거래신고 등에 관한 법률」 ..
   지방이전 공공기관 보유 18개 종전부..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