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산책 > 영화·방송

문화산책

영화·방송

치매환자들의 유쾌한 도전‘메모리즈 합창단’

6월 29일과 30일 오후 9시 50분, EBS 1TV에서 방영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20.06.30
보건복지부는 치매에 대한 부정적인 인식을 개선하기 위해, EBS가 제작하고 보건복지부와 국민건강보험공단이 함께 지원한 치매 인식 개선 프로젝트 ‘메모리즈 합창단’이 6월 29일(월)과 6월 30일(화) 오후 9시 50분, EBS 1TV, EBS 다큐프라임을 통해 방영된다고 밝혔다.


지난 2019년 10월부터 2020년 5월까지 총 7개월간 제작했으며, 제작진은 오디션을 거쳐 합창단에서 활동할 치매환자(경도인지장애 포함) 38명을 선발하였다.


프로그램은 총 2부작으로, 6월 29일(월)에 방영되는 1부(틀려도 괜찮아)는 합창단원으로 선발된 어르신들이 무대에 서게 될 날을 위해 열심히 연습하는 과정을 중심으로 구성하였다.


연습을 거듭해도 음정, 박자, 가사는 여전히 틀리기 일쑤지만, 키즈 오케스트라와 함께한 연말 공연 이후 단원들은 자신감을 회복해 간다.


6월 30일(화)에 방영되는 2부(당신이어서 고마워요)에서는 합창단의 최종 목표인 제주국제합창축제 무대에 서기 위한 도전을 보여준다.



단원들은 합창 노래에 맞춰 율동까지 준비했지만, 갑작스런 코로나19 확산으로 공연은 물론 연습조차 이어가기 힘들게 되었다. 이렇게 어려운 상황에서 합창단이 어떤 선택을 할 것인지는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또한 ‘메모리즈 합창단’ 다큐멘터리에서는 합창단원과 그 가족들의 일상 모습과 함께, 치매안심센터의 치매쉼터, 무료치매검사와 노인장기요양보험의 주야간보호 및 방문요양 서비스와 같은 치매환자 돌봄 관련 정보도 소개된다.


보건복지부 곽숙영 노인정책관은 “어르신들이 음악으로 삶의 활력을 되찾는 과정을 통해 치매가 있더라도 정상적인 생활을 유지할 수 있다는 점과, 치매 관련 정부의 정책을 시청자들께서 이해할 수 있게 되기를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한편, 보건복지부는 일반 국민에게 치매 관련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다양한 영상을 확산하고 있다.


최근에는 의사결정능력이 저하된 치매노인에게 후견인을 지원하는 치매공공후견제도 동영상을 보건복지부(https://youtu.be/xPVsZRBxjEg)와 중앙치매센터 유튜브 채널(https://bit.ly/3edh94e)에 게시하였다.

강호열 기자 khy@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0개)
/ 600 bytes
 
   원희룡 지사 “코로나 이후 대한민국 ..
   시설물 안전정보, 디지털 빅데이터로 ..
   전북도립미술관,‘지금 여기, 전북미술..
   서울시, 10월까지 온라인 독서문화축..
   5일부터 부동산소유권이전특조법 시행
   부동산산업 창업의 메카! … 2020..
   2020년 부동산 가격공시 및 공시가..
   「부동산 거래신고 등에 관한 법률」 ..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