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동산·경제 > 부동산·건설

부동산·경제

부동산·건설

서울·부산·광주 등 일자리 연계형 지원주택 13곳 선정결과 발표

청년 창업가·지역전략 종사자 등 대상 1,918호 공급…20년 2차 공모도 추진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20.07.23

국토교통부는 일자리 연계형 지원주택 지자체 공모를 통해 전국 13곳 1,918호를 최종 선정했다.


창업지원주택으로 중랑신내(114호), 광명소하(140호), 광양성황도이(150호) 등 총 5곳 679호가 선정되었고, 지역전략산업 지원주택은 부산사상(200호), 광주남구(40호), 충북음성(300호), 전북김제(100호) 등 총 7곳 1,139호가 선정되었으며, 중기근로자 전용주택은 대전대덕2(100호) 1곳이 선정되었다.


< 창업지원주택 : 5곳 679호 >


창업지원주택은 주거와 창업공간 확보로 어려움을 겪는 청년 창업가 등에게 주거공간과 업무공간 등을 함께 제공하는 지원주택으로서 이번 선정된 중랑신내(114호)는 지식산업센터와 연접하고 인근에 패션고도화단지, 컴팩트시티 등이 들어설 예정으로 창업인프라가 우수한 곳이다.


광양상황도이(150호)는 광양국가산단 및 다수의 벤처기업 등이 주변에 위치하였으며 예비창업자를 위한 창업패키지 지원사업 등 창업여건이 뛰어나다.


또한, 신촌역(경의중앙선)에서 50m 거리에 위치한 신촌주민센터(125호)와 세마역(1호선)과 3분 거리의 오산세교(150호)는 편리한 교통여건으로 인기가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 지역전략산업 지원주택 : 7곳 1,139호 >


지역전략산업 지원주택은 지역별로 특화된 전략산업 육성을 위하여 해당산업 종사자의 주거안정을 위해 공급하는 지원주택으로서 선정된 도봉창동(99호)은 서울아레나(공연장) 등 음악 산업과 연계할 예정이며, 광주사직(40호)은 영상·음악 등과 연계하여 주거와 함께 스튜디오 등 업무공간이 제공되어 수요가 많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부산사상(200호), 인천동구(200호), 대전산단1(200호)은 노후된 공업·산단 지역의 재생사업의 일환으로 지원주택을 공급하여 지구내 활력을 불어 넣겠다는 계획이다.


< 중소기업근로자 전용주택 : 1곳 100호 >


중소기업 근로자 등의 주거안정을 위한 중기근로자 전용주택으로 선정된 대전산단2(100호)는 산단내 근로자들의 주거비 부담을 완화하여 안정적인 일자리 정착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아울러, 자자체에서 창업센터, 산단·공업지역 활성화, 지역전략산업 육성을 위해 일자리 지원주택을 함께 추진할 경우, 우수인재에게 주거기반을 마련해주고 해당 산업의 조기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국토교통부 김정희 주거복지정책관은 “일자리를 찾는 청년 등의 주거문제 해결을 위해 지원주택 공급을 지속 확대할 계획이며, 이를 위해 지자체의 많은 관심과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국토교통부는 지자체 및 공공주택사업자를 대상으로 ‘20년 2차 일자리 연계형 지원주택 공모’(‘20.7월∼10월말)도 실시할 예정이다.

김대호 기자 kdh@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0개)
/ 600 bytes
 
   ‘e-모빌리티 기업’ 온라인 투자유치..
   전남도, 문화가 있는 날 행사 ‘온택..
   서울시, 코로나시대 지속가능한 먹거리..
   안전하고 슬기롭게 박물관을 관람하세요
   부동산서비스산업 창업경진대회 대상, ..
   5일부터 부동산소유권이전특조법 시행
   부동산산업 창업의 메카! … 2020..
   2020년 부동산 가격공시 및 공시가..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