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역투데이 > 서울·경기·강원

지역투데이

서울·경기·강원

북촌 백인제가옥서 특별한 <공감> 음악회 온‧오프 관람

서양클래식 및 한국 가곡 등을 아우르는 수준 높은 공연이 펼쳐져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20.10.29

▲ 북촌 백인제가옥
 

서울역사박물관은 10월 31일(토) 오후 3시, 종로구 가회동 북촌에 위치한 100년 역사의 근대 한옥 ‘백인제가옥’(종로구 북촌로 7길 16)에서 <공감>을 부제로 음악회를 개최한다.

 
프로그램 기획과 음악감독은 한국을 빛낸 세계적인 오페라가수로 활동한 바 있는 서혜연 교수(서울대 성악과)가 맡고 있으며, 아비람 라이케르트(피아노), 윤혜리(플루트), 임수연(피아노), 이영화(테너), 신정희(피아노)가 출연하여 서양클래식 및 한국 가곡 등을 아우르는 수준 높은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주요 연주곡은 Franz Peter Schubert의 <4 Impromptus Op. 90, D. 899>, Albert Franz Doppler의 등 5곡이며, 이 밖에도 <가을 그리고 강물>, <무지개> 등 5개의 주옥같은 곡들을 감상할 수 있다.

 
올해는 코로나 19 확산 방지를 위해 현장관객은 최소화해 약 70여 명을 초청하고, 현장에서 보지 못하는 시민들을 위해 서울역사박물관 홈페이지 및 유튜브 채널을 통해 실시간 중계도 실시할 예정이다.


▲ 백인제가옥 안채 (공연 장소)

 
○ 온라인 관람 


- 박물관 홈페이지 세뮤티비 (https://museum.seoul.go.kr/www/comm/semuTV.jsp?sso=ok)

- 박물관 유튜브 (http://www.youtube.com/channel/UCxNHsypbJL6L97ORT-IhLAw)

 
○ 현장 관람


- 10.29.(목) 09:00부터 서울시 공공서비스 예약(yeyak.seoul.go.kr)을 통해 선착순 접수

- 만 6세 미만 미취학 아동은 관람할 수 없음

 
공연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서울시 홈페이지(www.seoul.go.kr)와 서울역사박물관 홈페이지에(museum.seoul.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배현숙 서울역사박물관장은 “코로나19 상황에서 더 많은 시민들이 안전하게 음악회를 즐길 수 있도록 올해는 특별히 온라인 생중계도 준비했다. 이번 음악회를 통해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친 시민의 일상에 작은 위로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재환 기자 ljh@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0개)
/ 600 bytes
 
   무료 개방 공공저작물 활용 효과 ‘톡..
   ‘20.10월말 미분양 전국 26,7..
   10월 주택 인·허가 3.3만 호, ..
   해외 젊은 세대, <범내려온다> 춤 ..
   부동산서비스산업 창업경진대회 대상, ..
   5일부터 부동산소유권이전특조법 시행
   부동산산업 창업의 메카! … 2020..
   2020년 부동산 가격공시 및 공시가..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