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역투데이 > 대전·충청

지역투데이

대전·충청

충남, 예술인 코로나19 생계지원금 지급

4∼20일 주소지 시·군서 신청 접수 1인당 100만 원 지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20.11.05


충남도가 코로나19 장기화로 생계 절벽에 직면한 도내 등록예술인을 대상으로 1인당 100만 원의 생계지원금을 지급한다.


도는 4일 도청에서 이우성 문화체육부지사 주재 기자간담회를 열고, 도내 예술인 생계지원금 지급 계획을 발표했다.


이번 생계지원금은 코로나19로 인해 각종 공연 및 예술 분야 프리랜서 활동이 중단되면서 소득원이 줄어든 도내 예술인들의 생활 안정과 창작 활동 지원을 위해 마련했다.


지원 대상은 한국예술인복지재단에 예술 활동 증명 등록을 완료한 도내 거주 등록예술인 1168명이다.


예술 활동 증명 등록을 신청 중인 경우에도 지원금을 신청할 수 있으며 증명서 발급 이후 생계지원금을 지급한다.


다만 국·공립 문화예술기관에 재직 중인 예술인, 제2차 정부 고용안정지원금을 수령한 예술인의 경우 지원 대상에서 제외한다.


지원금 규모는 1인당 100만 원 기준 약 12억 원으로, 도와 도내 15개 시·군이 절반씩 부담한다.


생계지원금 신청은 오는 20일 18시까지 주소지 시·군청의 예술 관련 부서를 방문하거나 우편, 팩스 등을 통해 구비서류를 접수하면 된다.


생계지원금은 시·군별 담당 부서에서 접수·심사한 뒤 다음달 초에 지급할 예정이다.


이우성 문화체육부지사는 “지난 2월 국가 감염병 위기경보 수준이 심각단계로 격상된 이후 문화·예술 활동이 중단돼 많은 예술인이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다”며 “코로나19 장기화로 생계 절벽에 직면한 도내 예술인을 위한 대책을 발굴·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도는 기존 문화예술 행사 계획을 변경해 비대면으로 전환 추진하거나 무관중 온라인 공연을 진행하는 등 코로나19 방역지침에 맞춘 예술인 창작 지원 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재환 기자 ljh@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0개)
/ 600 bytes
 
   무료 개방 공공저작물 활용 효과 ‘톡..
   ‘20.10월말 미분양 전국 26,7..
   10월 주택 인·허가 3.3만 호, ..
   해외 젊은 세대, <범내려온다> 춤 ..
   부동산서비스산업 창업경진대회 대상, ..
   5일부터 부동산소유권이전특조법 시행
   부동산산업 창업의 메카! … 2020..
   2020년 부동산 가격공시 및 공시가..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