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역투데이 > 대전·충청

지역투데이

대전·충청

새 봄맞이, 월동 후 꿀벌 벌집 관리 방법 제시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21.01.21


충남도 농업기술원 산업곤충연구소는 월동 후 꿀벌응애 방제 및 꿀벌 세력 강화를 위한 벌집 관리 방법 등을 제시했다.


도 농업기술원에 따르면 최근 한파가 지속해 평년보다 봄 벌을 깨우는 시기가 늦어질 것으로 예측된다.


이에 따라 1월 하순경 낮 기온이 8∼10℃ 이상 일 때 벌을 깨우고 벌집 내부를 점검해야 한다.


내부점검 시에는 벌이 놀라 날아오르지 않도록 가능한 벌을 털지 말아야 하며, 벌집틀 속에 알, 유충, 번데기가 있는 경우 응애방제 전 벌집틀을 제거해야 한다.


꿀벌응애 효율적 방제 방법은 벌집틀에 꿀벌이 뭉쳐있는 때는 액상용 응애방제제(옥살산 등)를, 꿀벌이 풀어져 있을 때는 휘발성 방제제를 분무해 죽는 벌을 최소화해야 하며, 벌을 깨우기 2주 전 옥살산을 한 번 더 훈증 처리하면 도움이 된다.


꿀벌 세력 강화를 위해서는 벌집틀 위에 밀랍을 제거한 후 꽃가루 떡을 올리고 벌통에 비닐, 보온덮개를 씌워 벌통 내부의 온도를 높여줘야 한다. 기온변화에 따라 아침에는 올려주고 저녁에는 내려주어 온도를 관리해야 한다.


꿀벌 먹이 관리는 처음부터 설탕물을 주면 설사하므로 먼저 꿀이 차 있는 벌집틀을 한두 장 넣어준 후 3일째부터 급수기에 물을 담아 주는 것이 좋다.


한국인 연구사는 “월동 후 벌집틀에 꿀벌이 가득 붙도록 보온판을 대고 내부공간을 줄여 주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재환 기자 ljh@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0개)
/ 600 bytes
 
   향기나는 물고기‘은어’18만 마리 방..
   부산형 선결제, 공공기관 이어 민간 ..
   3일부터 「지적재조사법」하위법령 입법..
   3월 2일, 3일 전국 축산농가 일제..
   허위·과장 온라인 부동산 광고 모니터..
   국토부, 부동산 중개서비스 개선방안 ..
   허위·과장 부동산 매물, 더 이상 발..
   부동산서비스산업 창업경진대회 대상, ..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