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역투데이 > 서울·경기·강원

지역투데이

서울·경기·강원

서울시와 배달의민족, 안심일터 조성을 위해 손잡는다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21.01.27

서울시는 27일(수) 「서울직장성희롱성폭력예방센터」(이하 ‘위드유센터’), 배달의민족을 운영하는 ㈜우아한형제들과 온라인 ‘성평등 일터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서울시내 30인 미만 외식업 사업장을 대상으로 성희롱 예방교육에 나선다.


시는 소규모 사업장은 성희롱 피해율이 높은 데 반해 성희롱 예방과 피해지원 시스템을 체계적으로 갖추기 어려운 만큼, 이를 적극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이번에 협약을 체결하게 됐다고 밝혔다.

 
서울여성노동자회 ‘직장 내 성희롱’ 신규상담(2018.1월~2020년 7월) 분석 결과에 따르면, 성희롱 피해자의 사업장 규모별 분포는 ‘30인 미만’사업장이 47.1%로 높은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

 
세 기관은 ‘서울시 외식업 사업장 내 성평등 일터 조성’을 위해 우아한형제들이 운영하는 배달 앱 주문 서비스 ‘배달의민족’ 입점업체(약 14만개소)을 대상으로 ▴사업주 대상 성희롱 예방교육 지원 ▴성평등 조직문화개선 캠페인 ▴성희롱 예방 시스템 구축을 위한 컨설팅 등 협력사업을 추진한다.

 
먼저 사업주 대상 성희롱 예방교육은 소규모 사업장에도 적용할 수 있는 내용으로 꾸려진다. 우아한형제들이 교육 홍보 및 매칭을 진행해 사업주의 정보접근성과 교육 참여도를 높일 예정이다.


‘사업주 대상 성희롱 예방교육’은 성희롱 예방을 위한 조직문화 점검부터 성희롱 발생 시 어떻게 사건을 조사하고 피해근로자를 보호해야 하는지, 고객 등에 의한 성희롱으로부터 피해근로자를 보호하고 2차 피해를 막는 대처방안 등 실효성 있는 교육을 받을 수 있다.

 
또한, 소규모 사업장에 적합한 ‘성희롱 없는 일터를 위한 예방․대응 안내서’를 사업장에 배포하는 캠페인을 진행한다.


위드유센터는 작년 소규모 사업장에 적합한 ‘성희롱 없는 일터를 위한 예방·대응 안내서’를 제작해 사업주를 위한 정보를 제공하는 ‘배민아카데미’ 등을 통해 소규모 사업장에 배포하는 캠페인을 진행했다. 올해는 배달의민족 플랫폼을 활용하여 직장내 성희롱 예방 캠페인뿐만 아니라 고객 등에 의한 성희롱 예방 캠페인 등을 확장하여 진행할 예정이다.


남녀고용평등법 제13조 제3항에 따르면 모든 사업장은 직장 내 성희롱 예방교육 자료를 근로자가 항시 볼 수 있는 곳에 비치 및 게시해야 한다. 위드유센터는 예방교육 안내서를 배포함으로써 소규모 사업장 내에서 자체적으로 조직문화를 점검하고 개선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이외에도 고객 등에 의한 성희롱 예방 문구 제작·배포 등 외식업사업장 내 성평등 문화 확산을 위한 다양한 협력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서울시 위드유센터는 소규모 사업장에서 요청할 경우 직장 내 성희롱 예방 및 재발 방지 대책을 세울 수 있도록 조직문화 진단 및 솔루션을 제공하는 컨설팅과 취업규칙, 사건 처리절차 점검을 무료로 지원한다.


해당 지원사업은 위드유센터 홈페이지(seoulwithu.kr)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한편 서울시 위드유센터는 30인 미만 소규모 사업주 등을 대상으로 성희롱․성폭력 예방 교육을 실시하고 법률적 지원을 하기 위한 기관으로 지난 해 6월 개관했다.


위드유센터는 작년 리드릭, 이매진출판사, 커피에반하다, 유피에스 코리아(UPS Korea)와 업무 협약을 맺고 사업장 조직문화개선 공동사업을 추진했다. 리드릭과 “이제 성평등 With U 할 시간!” 문구를 삽입한 마스크박스 1,000개를 제작했다. 커피에반하다와는 위드유센터에서 주관한 2020「성희롱 없는 일터 만들기」공모전 당선작 “내가 낸 용기의 목소리가 우리 일터를 바꿉니다” 슬로건을 삽입한 테이크아웃 컵홀더 20만개를 제작해 가맹점에 배포했다. 또한 배민아카데미, 유피에스 코리아(UPS Korea)에 성희롱 예방·대응 안내서를 배포해 비치하는 캠페인을 함께 진행했다.


송다영 서울시 여성가족정책실장은 “소규모 사업장의 경우 사업장마다 성희롱 예방, 피해지원 시스템을 체계적으로 갖추기는 어려운 상황”이라며, “이번 협약을 통해 위드유센터와 우아한형제들이 함께 손잡고 외식업 사업장의 근로자들이 안전하고 성평등하게 일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재환 기자 ljh@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0개)
/ 600 bytes
 
   경기도 농기원, 복숭아 재배농가 대상..
   서울시, 전국 최초 `도시재생코디네이..
   평창올림픽 유산 이어받은 신남방 선수..
   전북도, 개학기 학교주변 안전 캠페인..
   허위·과장 온라인 부동산 광고 모니터..
   국토부, 부동산 중개서비스 개선방안 ..
   허위·과장 부동산 매물, 더 이상 발..
   부동산서비스산업 창업경진대회 대상, ..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