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산책 > 행사·전시

문화산책

행사·전시

제주현대미술관, 2021 아트저지 《목격자 Ⅱ》 전시 오픈

조숙진 작가의 사운드 및 비디오 작품 설치, 3월 9일부터 9월 26일까지 미술관 야외조각공원과 1평 미술관에서 펼쳐져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21.03.09


제주현대미술관은 오는 3월 9일부터 야외 프로젝트 2021 아트저지  <목격자 Ⅱ> 전시를 새롭게 선보인다.


제주현대미술관은 정체성 확립의 일환으로 미술관 주변의 자연생태와 예술을 융합한 야외 프로젝트 `아트저지` 프로그램을 지속해서 운영하고 있다. `2021 아트저지`에서는 뉴욕을 중심으로 국제 무대에서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조숙진 작가의 사운드 설치와 비디오 작품 <목격자Ⅱ>를 소개한다.


이 작품은 2017년 스위스 아라우(Aarau)에 있는 포름 쉴러쯔플라쯔(Forum Scholossplatz)에 설치되었던 작품 <목격자>를 기반으로 한다.


<목격자Ⅱ>는 아이들이 노는 소리, 기차 소리, 경적 소리, 교회 종소리, 타자기 소리, 뮤직박스, 총소리, 폭탄소리 등 자연의 세계와 인간의 존재 전반에 걸쳐 발생한 소리의 혼합물로서, 특별히 2020년 작가가 제주도에서 녹음했던 새소리, 갈매기 소리, 바람소리, 파도소리, 빗소리 등 제주의 다양한 소리도 포함되어 있다.


음향을 전달하는 스피커와 서브 우퍼는 1평 미술관과 야외조각 공우너 곳곳에 설치되어 입체적인 소리가 퍼져 나올 것이다. 관람객들은 이 소리와의 만남을 통해 마치 그 시간과 공간에 있는 것처럼 살아있는 현장감을 느낄 수 있으며, 예상치 못한 소리와 함께 1평 미술관으로 진입했을 때 주홍빛 붉은 문의 작은 틈을 통해 <목격자> 영상을 관람하며 보다 극적인 경험을 할 수 있을 것이다.

 
시간의 집적물이자 흔적인 <목격자 Ⅱ>는 자연과 인간의 역사 속 수많은 존재들을 기억하고 회상할 수 있도록 틈을 내어 주면서 과거와 현재, 타자와 나라는 경계 속에 내가 서 있음을 생생하게 경험하게 해 줄 것이다.


더불어 코로나 19 시대에 일상적 삶의 소중함을 일깨워 주며 미술관 주변의 생태 환경으로부터의 힐링과 예술적 감성을 동시에 충족할 수 있는 특별한 시간이 될 것이다.

강호열 기자 khy@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중간배너
 (0개)
/ 600 bytes
 
   ‘21.4월말 미분양 전국 15,79..
   서울시, LG전자(주) 후원 받아 ‘..
   경기도, 생활밀착형 폭염 저감시설 1..
   4월 주택 매매거래량은 9.3만 건,..
   「부동산거래신고법」 하위법령 개정안 ..
   허위·과장 온라인 부동산 광고 모니터..
   국토부, 부동산 중개서비스 개선방안 ..
   허위·과장 부동산 매물, 더 이상 발..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