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역투데이 > 대구·경상

지역투데이

대구·경상

대구시, 국토부 ‘2021 스마트시티 챌린지 사업’ 선정

도심 교통문제를 혁신적으로 해결하는 AI기반 도심교통서비스 본격화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21.04.26

대구시는 28일(수)부터 30일(금)까지 3일간 엑스코에서 개최되는 ‘제18회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기간 중 ‘투자지원 상담부스’를 운영해 에너지 분야 유망기업을 타깃으로 적극적인 유치활동을 펼친다.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는 세계 10대 및 국내 최대 태양광·재생에너지 전문 전시회로 시는 행사장 내에 별도의 ‘기업 투자지원 상담부스’를 설치하고 수요기업별 1:1 맞춤형 투자상담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번 상담부스에서는 전시회를 방문한 국내·외 유수의 에너지 분야 기업들을 대상으로 대구시의 우수한 투자환경을 소개하고 홍보영상 상영 및 각종 리플릿·안내책자 배부 등을 통해 ‘기업하기 좋은 도시 대구’를 널리 알릴 예정이다.


특히, ‘5+1 미래 신산업’ 중심으로 지역특성화업종 인센티브(10% 추가지원)를 운영하고 있는 지방투자촉진보조금 및 국내복귀 투자기업 지원 등 실제 기업 유치에 파급효과가 큰 지원제도를 중점적으로 안내하여 잠재 투자기업을 적극 발굴해 낸다는 계획이다.


한편 대구시는 지난해 코로나19로 인해 현장 유치활동에 제약이 많았던 만큼 올해는 기업 접촉면 확대를 위해 현장에서 직접 소통하는 대면 홍보활동을 강화해 나간다.


이를 위해 첫 산업전인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를 시작으로  하반기‘기업애로해결박람회’·‘메디엑스포코리아’·‘대구국제미래자동차엑스포(DIFA)’·‘국제기계로봇산업전’ 등 주요 산업박람회와 연계한 상담부스 운영을 이어나갈 예정이며,


이와 동시에 ‘찾아가는 투자유치 설명회(2회)’를 개최하는 등 올 한해 현장 중심의 유치 활동을 본격적으로 시행해 실질적인 투자유치 성과를 이루어낼 수 있도록 전력을 다할 방침이다.


김태운 대구시 일자리투자국장은 “이번 박람회를 시작으로 앉아서 기업이 오길 기다리는 것이 아니라 적극적으로 찾아가는 유치활동을 추진할 것”이라며 “경쟁력 있는 산업생태계가 잘 조성된 대구에 많은 기업이 투자를 실현하게끔 앞으로도 공격적인 투자유치 활동을 펼치겠다”고 밝혔다.

이재환 기자 ljh@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중간배너
 (0개)
/ 600 bytes
 
   ‘21.4월말 미분양 전국 15,79..
   서울시, LG전자(주) 후원 받아 ‘..
   경기도, 생활밀착형 폭염 저감시설 1..
   4월 주택 매매거래량은 9.3만 건,..
   「부동산거래신고법」 하위법령 개정안 ..
   허위·과장 온라인 부동산 광고 모니터..
   국토부, 부동산 중개서비스 개선방안 ..
   허위·과장 부동산 매물, 더 이상 발..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