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산책 > 연극·공연

문화산책

연극·공연

대전시립연정국악단, 풍류마당 ‘교류음악회’ 열린다.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21.05.24


대전시립연정국악단은 6월 3일 목요일 오후 7시 30분 풍류마당‘교류음악회 - 아름다운 동행’을 국악원 큰마당 무대에 열린다.

 
전통과 현대를 넘나드는 최상의 공연을 선보이며 국악의 대중화, 생활화, 세계화를 이끌어가는 한국음악의 대표적인 연주단체인 대전시립연정국악단과, 전통음악 계승발전과 국악의 저변확대를 위해 다양한 국악공연과 교육을 주목적으로 하는 공주시충남연정국악단이 한 무대에서 국악관현악의 향연을 펼쳐 보인다.

 
전통음악에 대한 깊이 있는 이해와 이를 바탕으로 한 현대적 해석이 탁월한 대전시립연정국악단 노부영 예술감독 겸 지휘자와 국악지휘와 작곡을 중심으로 활동하며 무형문화재의 보존과 전승에도  노력을 기울이고 있는 공주시충남연정국악원 박승희 예술감독의 지휘로 대전과 공주 지역의 색을 하나로 합한 조화로운 무대를 감상할 수 있다.
 

1부는 노부영 예술감독의 지휘로 아리랑의 아름다운 선율과 멋을 전하는 국악관현악‘남도아리랑’, 변화무쌍한 음색의 조화와 고도의 기교를 뽐내는 ‘김일구류 아쟁산조 협주곡’, 충청의 기상 계룡산을 예찬하는 충청신민요‘산아 산아 계룡산아’를 연주하며,
 

이어 2부는 박승희 예술감독의 지휘로 심금을 울리는 해금과 드라마틱한 국악관현악의 선율이 어우러지는 해금 협주곡 ‘추상’, 다채로운 국악관현악 선율에 맑고 경쾌한 경기민요가 어우러지는 ‘태평가, 뱃노래, 자진뱃노래’, 국악관현악과 사물놀이의 절묘한 조화와 신명이 돋보이는 협주곡‘신모듬’까지 화려하면서도 다채로운 무대를 만나볼 수 있다.


풍류마당 ‘교류음악회 - 아름다운 동행’은 대전에서 6월 3일(목) 대전시립연정국악원 큰마당에서 개최하고 공주에서 6월 8일(화) 공주문예회관 대공연장에서 개최한다.


국악원 관계자는 “대전과 공주를 대표하는 국악예술단체가 음악교류를 통해 지역의 색깔을 하나의 화음으로 표현하는 화합의 무대를 마련했으니 기대해도 좋다”고 말했다.

 
현재 국악원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방역수칙을 준수하여 공연장 객석을 70%로 제한하여 운영한다.

 
6월 3일 진행되는 ‘교류음악회 – 아름다운 동행’ 공연입장료는 R석 2만원, S석 1만원이며, 자세한 내용은 대전시립연정국악원(www.daejeon.go.kr/kmusic) 홈페이지, 인터파크(ticket.interpark.com) 홈페이지 또는 공연문의 ☏ 042-270-8585로 하면 된다.

강호열 기자 khy@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중간배너
 (0개)
/ 600 bytes
 
   ‘21.4월말 미분양 전국 15,79..
   서울시, LG전자(주) 후원 받아 ‘..
   경기도, 생활밀착형 폭염 저감시설 1..
   4월 주택 매매거래량은 9.3만 건,..
   「부동산거래신고법」 하위법령 개정안 ..
   허위·과장 온라인 부동산 광고 모니터..
   국토부, 부동산 중개서비스 개선방안 ..
   허위·과장 부동산 매물, 더 이상 발..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