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동산·경제 > 금융·증권

부동산·경제

금융·증권

롯데건설, 탄소배출 억제 친환경 에코콘크리트 개발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10.06.09 15:24
롯데건설은 탄소배출을 줄일 수 있는 친환경 ‘에코콘크리트’를 개발, 특허 출원했다고 밝혔다. 롯데건설과 아세아시멘트가 공동으로 개발한 에코콘크리트는 탄소 배출이 많은 시멘트의 양을 20~30% 감소시키고 새로운 혼화제인‘에코멘트’를 대신 혼입하는 것으로 콘크리트의 강도향상은 물론 이산화탄소 배출량을 30% 감소시킬 수 있다. 에코멘트는 시멘트 제조공정에서 폐기되는 분말도가 매우 높은 미세입자와 철광석으로부터 철을 생산하는 과정 중 발생하는 부산물인 고로슬래그를 혼합해 만든 것이다. 롯데건설과 아세아시멘트는 이러한 고로슬래그의 기능을 강화시켜 시멘트를 대체하는 물질로 연구 개발했다. 환경, 성능, 안정성 모두 빼어나 지금까지 개발된 친환경 콘크리트는 일반 콘크리트에 비해 강도 등 성능이 떨어져 활용도가 낮았으나, 에코콘크리트는 시멘트만 100% 사용한 콘크리트보다 오히려 강도가 10% 정도 더 우수하다. 또한 기존 혼화제는 여름철에만 집중 사용되고, 봄, 가을 및 겨울철에는 강도발현이 늦은 단점이 있으나, 에코멘트는 사계절 기온변화에 관계 없이 사용할 수 있다. 자재비용 절감 및 공사기간 단축 효과 기대 기존의 친환경 콘크리트는 일반적인 고로슬래그를 사용하는데, 이 경우 시멘트양을 줄인 결과, 강도발현이 늦어져 공사기간이 연장되고, 거푸집을 떼어낸 후 거친 표면 발생은 물론 강도 또한 보장할 수 없었다. 하지만 에코멘트를 넣은 콘크리트는 시멘트양을 줄이더라도 조기에 강도가 발현됨은 물론 품질까지 우수해 공기단축과 탄소배출량을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게 됐다. 롯데건설 기술연구원 관계자는“이번 친환경 에코콘크리트 개발을 통해 비용 절감 및 품질향상 효과는 물론 현장 시공 시에도 탄소배출량을 획기적으로 감소시키게 됐다”며, “앞으로도 기온변화에 관계없이 사계절 동일한 성능과 품질을 발휘할 수 있는 친환경 에코콘크리트를 개발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양예순 기자 yss@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0개)
/ 600 bytes
 
   농식품부, 우리 농식품 소비 확대 위..
   경기도, 취약계층 대상 ‘온라인 마케..
   카카오M, 경력직 및 인턴 모집 공고
   대전시, ‘2019년도 건설공사 실무..
   국토부, ‘제3회 부동산산업의 날’ ..
   국토부, 종이 없는 부동산정보 공유 ..
   국토부, ‘2018년 부동산 서비스산..
   국토부, 부동산 특화 국가공간정보 4..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