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동산·경제 > 금융·증권

부동산·경제

금융·증권

롯데건설, 탄소배출 억제 친환경 에코콘크리트 개발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10.06.09 15:24
롯데건설은 탄소배출을 줄일 수 있는 친환경 ‘에코콘크리트’를 개발, 특허 출원했다고 밝혔다. 롯데건설과 아세아시멘트가 공동으로 개발한 에코콘크리트는 탄소 배출이 많은 시멘트의 양을 20~30% 감소시키고 새로운 혼화제인‘에코멘트’를 대신 혼입하는 것으로 콘크리트의 강도향상은 물론 이산화탄소 배출량을 30% 감소시킬 수 있다. 에코멘트는 시멘트 제조공정에서 폐기되는 분말도가 매우 높은 미세입자와 철광석으로부터 철을 생산하는 과정 중 발생하는 부산물인 고로슬래그를 혼합해 만든 것이다. 롯데건설과 아세아시멘트는 이러한 고로슬래그의 기능을 강화시켜 시멘트를 대체하는 물질로 연구 개발했다. 환경, 성능, 안정성 모두 빼어나 지금까지 개발된 친환경 콘크리트는 일반 콘크리트에 비해 강도 등 성능이 떨어져 활용도가 낮았으나, 에코콘크리트는 시멘트만 100% 사용한 콘크리트보다 오히려 강도가 10% 정도 더 우수하다. 또한 기존 혼화제는 여름철에만 집중 사용되고, 봄, 가을 및 겨울철에는 강도발현이 늦은 단점이 있으나, 에코멘트는 사계절 기온변화에 관계 없이 사용할 수 있다. 자재비용 절감 및 공사기간 단축 효과 기대 기존의 친환경 콘크리트는 일반적인 고로슬래그를 사용하는데, 이 경우 시멘트양을 줄인 결과, 강도발현이 늦어져 공사기간이 연장되고, 거푸집을 떼어낸 후 거친 표면 발생은 물론 강도 또한 보장할 수 없었다. 하지만 에코멘트를 넣은 콘크리트는 시멘트양을 줄이더라도 조기에 강도가 발현됨은 물론 품질까지 우수해 공기단축과 탄소배출량을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게 됐다. 롯데건설 기술연구원 관계자는“이번 친환경 에코콘크리트 개발을 통해 비용 절감 및 품질향상 효과는 물론 현장 시공 시에도 탄소배출량을 획기적으로 감소시키게 됐다”며, “앞으로도 기온변화에 관계없이 사계절 동일한 성능과 품질을 발휘할 수 있는 친환경 에코콘크리트를 개발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양예순 기자 yss@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0개)
/ 600 bytes
 
   부산시, ‘제14회 부산국제합창제’ ..
   농식품부-aT, ‘2018 홍콩 K-..
   서울한성백제박물관, ‘2018 백제 ..
   금감원, 대학 대상 ‘실용금융’ 강좌..
   국토부, ‘2018년 부동산 서비스산..
   국토부, 부동산 특화 국가공간정보 4..
   국토부, ‘제1회 부동산산업의 날’ ..
   국토부, 부동산 전자계약 사업 8월 ..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