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농업 > 농업브랜드

농업

농업브랜드

영예의 정부대상 수상 ‘경북 문경 오미자 산업특구’

글자크기 | | | 기사입력 : 2011.09.28
지식경제부 주관으로 매년 전국의 지역산업특구를 대상으로 평가한 결과 경북 문경오미자 산업특구가 영예의 대상을 수상하는 영광을 안았다.



이번 정부시상은 29일 오전 11시 30분쯤 지식경제공무원교육원에서 실시하며 정부대상으로 받는 포상금 3억 원은 오미자 산업특구의 명품화, 고부가가치화, 브랜드화를 확고히 하는데 쓰일 예정이다.



문경 오미자 지역산업특구는 전국 148개 지역특구 중 유일한 것으로 지난 2006년에 특구로 지정돼 그동안 지속적인 민간투자 및 기업유치로 485억 원의 특구 매출액, 540개의 일자리를 창출 등으로 1억 원 이상소득 억대농가 늘고 있어 외지에서 들어오는 귀농인 증가로 인해 3년 연속 인구증가 등 지역발전의 모범사례로 손꼽히고 있다.



그리고 지난 2008년에 우수상을 수상했으며, 이번에 대상을 수상함으로써 지속적으로 성장하고 있는 우수한 지역산업특구로 입증됐다.



지역특화발전특구제도는 기초 지방자치단체가 지역특성과 여건을 활용하여 비교우위의 특화사업을 발굴하고, 지역실정에 맞는 개발전략을 수립하여 창의적으로 자율적인 성장기반을 구축하도록 각종 규제를 완화해주고 지원하는 제도로 지난 2004년부터 시행돼 현재까지 경북 도내 20개 시군 24개 특구가 지정운영 중에 있다.



경북도내 특구 중 성주참외 산업특구(07년 최우수, 10년 대상), 문경오미자 산업특구(08년 우수, 10년 장관상, 11년 대상), 포항 구룡포과메기 산업특구(09년 장려), 청도반시나라 산업특구(10년 우수)는 지식경제부에서 우수한 사업으로 평가를 받았으며 현재 잘 운영되고 있는 대표적인 지역산업특구이다.



김관용 경상북도지사는 도내 지정 운영되고 있는 특구 중 기존 우수한 특구 뿐 아니라 그 이외의 지역에 대해서도 관심을 갖고 새로운 지역특구를 지속적으로 발굴토록해 도민의 소득증대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이상효 기자 lsh@sdnn.co.kr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광고(Advertisement)
 (0개)
/ 600 bytes
 
   경기도 농기원, 복숭아 재배농가 대상..
   서울시, 전국 최초 `도시재생코디네이..
   평창올림픽 유산 이어받은 신남방 선수..
   디지털 뉴딜을 이끌어 갈 똑똑한(AI..
   허위·과장 온라인 부동산 광고 모니터..
   국토부, 부동산 중개서비스 개선방안 ..
   허위·과장 부동산 매물, 더 이상 발..
   부동산서비스산업 창업경진대회 대상, ..
 광고(Advertisement)
타운페이지10여년 배너